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Logo
2015-11-04 09:00
아태이론물리센터, ‘과학고전 50선’ 선정
  • 웹진 크로스로드 발간 10주년 기념 과학도서 선정
포항--(뉴스와이어) 2015년 11월 04일 -- (재)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소장 이범훈)가 월간 웹진 크로스로드 발간 10주년을 맞이하여 정재승(카이스트 교수), 서민(단국대 교수), 이은희(과학저술가), 윤신영(과학동아 편집장) 등을 비롯한 각계 35명의 추천과 이강영(경상대 교수), 이정모(서대문자연사박물관 관장), 이권우(도서평론가) 등 선정위원 6명의 심사를 거쳐 과학고전 50선을 선정하였다.

선정된 과학고전 50선에는 △코스모스(칼세이건, 사이언스북스) △눈먼 시계공(리처드 도킨스, 사이언스북스) △사라진 스푼(샘 킨, 해나무) △우주의 구조(브라이언 그린, 승산) △LHC 현대물리학의 최전선(이강영, 사이언스북스) △최무영 교수의 물리학 강의(최무영, 책갈피) △이보디보(션 B. 캐널, 지호) △생명의 도약(닉 레인, 글항아리) △기억을 찾아서(에릭 캔들, 알에이치코리아) 등 다양한 과학 분야를 아우르는 양질의 도서들로 구성되어 있다.

과학 성과물은 논문 형태로 출판되므로 과학 분야의 고전 도서 선정 방식은 인문학과는 선정 기준이 조금 다르다고 할 수 있다. 고전을 읽는 목적이 인간과 우주를 깊이 이해하기 위함이라면 굳이 고서(古書)나 원저만을 고집할 필요는 없기 때문이다. 또한 이번에는 국내 저자의 책을 전체 비중에서 약 20% 정도 선정했으며, 이는 국내 과학서적 수준이 외국에 비해 손색없다는 자신감에 바탕한다.

과학 고전도서 선정위원인 김상욱 교수(부산대 물리교육과)는 “현재를 살고 있는 일반 독자들이 지금 시점에서 과학을 이해하고 그것을 자신의 삶에 적용할 수 있는 가독성을 지닌 도서를 선정 기준으로 잡았다. 예를 들어 과학 필독서로 불리는 리처드 도킨스의 <이기적 유전자>는 그 이후 더 좋은 책이 많이 나와 목록에서 제외시키는 등 뻔한 리스트를 만들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 대중들이 이번 도서 선정을 통해 새롭고 깊이 있는 과학 지식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 소개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는 국내 최초이자 한국의 유일한 국제이론물리연구소로서 1996년 설립 이후 이론물리학 및 학제 간 첨단연구, 젊은 과학자 연수, 대중과의 커뮤니케이션 활동 등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으며, 15개 회원국을 비롯한 그 외 지역의 물리학자들과의 국제협력 증진을 통해 아태지역 과학자들의 연구경쟁력 향상 및 세계적 수준의 차세대 과학리더 양성에 힘쓰고 있다. 현재 회원국은 호주, 중국, 일본, 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라오스, 몽골, 인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15개국이다.
  • 언론 연락처
  • 아태이론물리센터
    홍보담당 김창호
    054-279-8677
    010-3383-6975
    Email 보내기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아태이론물리센터
홍보담당 김창호
054-279-8677
010-3383-6975
Email 보내기

(사진제공: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사진제공: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300x181
480x290
1506x911
  • (사진제공: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 (사진제공: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과학  문화/연예  출판  수상/선정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