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청 Logo
2015-11-08 09:15
경주시, 2017년 제14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 경주유치 쾌거
  • 6일 개최된 페루 아레키파시 제13차 세계유산기구 세계총회 결정
    최양식 경주시장 인상 깊은 유치연설과 일대일 유치활동 등 적극 마케팅
    세계를 사로잡은 경주시, 아시아-태평양 지역 유산도시들 간 네트워크 중추적 역할
경주--(뉴스와이어) 2015년 11월 08일 -- 17년 제14차 세계유산도시기구(OWHC·Organization of World Heritage Cities, 이하 OWHC총회) 세계총회 경주 유치가 6일(현지시간) 확정되었다.

3일부터 6일까지 페루 아레퀴파 시에서 열리고 있는 제13차 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에서 6일 (한국시간으로 7일 오전 8시 경) 대한민국 경북 경주시로 최종 결정되었다.

최양식 경주시장을 비롯한 2017 OWHC 세계총회 경주유치단은 지난 3일부터 페루에서 열리고 있는 제 13차 세계총회에 참석해 경주시를 홍보했다.

경주시는 13차 총회에 참석해 세계유산도시의 보존과 발전에 대한 양동마을 살리기 프로젝트 사례를 발표하고, 최양식 시장은 5일 현지에서 2017 총회 개최 희망 도시 유치연설을 하는 등 경주시를 적극 알렸다,

특히 최양식 시장은 “경주에서 치러질 세계 총회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도시와 사람들, 그리고 세계유산도시기구에 새로운 지평을 열어줄 것”이라며 “경주에는 세계유산도시기구 아시아 태평양지역 사무처가 있는 만큼 아-태 지역 회원도시들간 네트워크에서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투표에는 전세계 90여개 세계유산도시들이 회의에 참석하여 정회원 68개 도시가 참여했으며 경주시와 스페인 코르도바시, 브라질 올린다시와 유치 경합을 벌였다.

경주시는 짧은 시간에 철저한 준비와 최양식 시장의 2017총회 개최희망도시 유치연설에 회원국들의 감동을 얻었다. 특히 지난 2013년부터 세계총회 유치활동을 벌여왔던 유치 유력도시인 스페인 코르도바시를 치열한 경합 끝에 제치고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도시)에서는 최초로 유치하는 쾌거를 올렸다.

최양식 경주시장을 비롯한 유치단은 제13차 OWHC 세계총회가 열리기 전인 10월 30일부터 페루 현장을 방문하여 세계 각국에서 참석한 회원도시 대표단을 일일이 개별 접촉하여 경주의 세계유산 소개 책자와 홍보물을 배부하고 홍보 부스 운영 등 다양한 유치 활동을 펼쳤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우리나라 고유의 한복을 입고 유치 연설을 해 한국의 문화를 잘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명료하고 확고한 의지가 담긴 감동적인 연설로 타 도시와의 차별화에 나서 회원도시들로부터 많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에 스페인 코르도바시 등 타 도시와의 경쟁에서 분위기가 급반전되었다.

유치연설을 통해 최시장은 한국 문화의 본류인 경주는 한국 고대예술의 정수인 석굴암과 불국사를 비롯한 신라 천년의 수도였던 서라벌의 왕궁 등 경주역사유적지구와 양동마을을 소개하면서 경주는 실크로드 동단기점임을 강조하는 등 경주 유치의 당위성을 강하게 어필했다.

함께 동행한 김영종 종로구청장, 구충곤 화순군수, 박덕순 광주부시장 등 7개 시군구의 세계문화유산도시협의회원 도시의 지원도 경주와 대한민국 홍보에 한 몫을 했다.

아울러 시장단 총회 전 경주시는 아레키파시와 우호도시 협약을 맺은 것을 시작으로 허권 전 세계유산도시기구 아태 사무총장과 박영호 하이코 컨벤션뷰로 본부장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회원도시 대표단과 자연스러운 면담을 가지며 유치활동에 박차를 가하여 큰 결실을 맺었다.

차기 세계총회 경주 유치가 확정된 뒤 최양식 경주시장은 “짧은 기간이지만 경주의 매력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철저한 준비를 했다”며, “세계문화유산도시기구 협의회원들의 적극적인 지원과 총회 회원 도시들 속에서의 일대일 유치 활동이 큰 성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세계총회 경주유치를 염원하는 온 시민들의 열정과 성원에 힘입어 2017년 개최 확정 소식을 멀리 페루에서 알리게 되었다”고 말했다.

더불어 “1993년 이래,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초로 개최되는 만큼 철저한 준비로 2017년 세계총회가 성황리에 개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경주시는 올해가 불국사, 석굴암 세계문화유산 지정 20주년이 되는 해인만 2017년 세계총회 개최 확정을 계기로 세계문화유산이 있는 262개 나라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글로벌 문화융성도시로의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경주시청
    공보담당관
    이다현 주무관
    054-779-8856
    Email 보내기
경주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경주시청
공보담당관
이다현 주무관
054-779-8856
Email 보내기

2017 OWHC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 경주 유치가 확정됐다. 좌측부터 최양식 경주시장, OWHC 사무총장 데니스 리카르드, OHWC 이사회 회장 리옹 시장 (사진제공: 경주시청)
2017 OWHC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 경주 유치가 확정됐다. 좌측부터 최양식 경주시장, OWHC 사무총장 데니스 리카르드, OHWC 이사회 회장 리옹 시장
(사진제공: 경주시청)
300x200
480x320
2400x1600
  • 2017 OWHC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 경주 유치가 확정됐다. 좌측부터 최양식 경주시장, OWHC 사무총장 데니스 리카르드, OHWC 이사회 회장 리옹 시장 (사진제공: 경주시청)
  • 2017 OWHC세계유산도시기구 세계총회 경주 유치 연설 중인 최양식 경주시장 (사진제공: 경주시청)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부  지방자치단체  수상/선정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