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1-27 10:00
웹툰 서비스 코믹GT, 서비스 시작 2달만에 20만 회원 돌파
  • 성인물, 수입작에 의존하지 않고 오리지널 콘텐츠로 승부
    1일 작품 조회수 50만 건
    인기작 5종 한국 일본 동시 연재 스타트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1월 27일 -- 차별화 된 퀄리티의 캐릭터 만화 ‘캐릭터 홀릭’을 내세운 웹툰 서비스 ‘코믹GT’(www.comicgt.com, 이하 코믹지티)의 약진이 거세다.

만화 콘텐츠 서비스 전문 회사 디투컴퍼니(대표 임태선)는 웹툰의 세계화를 목표로 자사가 서비스하는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코믹지티가 지난 9월 54개의 작품을 내세우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2개월만인 지난 11월 1일 20만 회원 가입을 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주목할만한 점은 여타 웹툰 서비스에 흔히 편중되어 있는 일본 수입작(CP 타이틀)이나 남녀간 성애물에 의존하지 않은 채 ‘전연령, 오리지널 콘텐츠’로만 이루어 낸 성과라는 것이다. 하루 작품 조회수도 50만 건에 달한다.

코믹지티는 12월에도 다수의 화제작들이 준비되어 있어 올해 중에 30만, 내년 중반까지 100만 회원의 목표를 능히 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러한 성과는 비단 국내 만이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 받았다.

소학관, KTC 등 유수의 일본 출판사를 통해 ‘언밸런스 트라이앵글’, ‘모노크롬’, ‘아멘티아’ 등 주요 5개 작품을 수출하며 우수성을 입증했다. 이 작품들은 이후 한국과 일본에서 동시 연재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코믹지티의 임달영 편집장은 “타 경쟁업체와 차별화된 전문 편집부를 통한 작가 육성 시스템이 당사의 강점이다”며 “이를 통해 높은 완성도의 작품을 제작, 국내뿐만이 아니라 일본, 중국 등 세계 시장에서도 인정받아 수익을 창출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임달영 편집장은 “코믹지티는 질 높은 만화 콘텐츠 제작을 바탕으로 게임, 애니메이션 등 종합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발전시킬 수 있는 독보적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는 점에서 앞으로의 행보를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코믹지티의 다양한 작품은 공식 홈페이지(www.comicgt.com)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전용앱은 구글플레이(http://di.do/vyx)와 네이버 앱스토어(http://me2.do/FNvPiMwD)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디투컴퍼니(D2Company) 소개
신개념 만화 콘텐츠 서비스 전문 회사 디투컴퍼니㈜는 캐릭터 중심의 웰메이드 만화 서비스를 지향하고 있으며 한국 웹툰 만화의 한계를 새로이 혁신하고 글로벌 만화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2014년 설립된 회사이다.

코믹GT (COMIC GT) 소개
‘코믹GT’는 협력사인 ㈜아트림미디어의 작품들을 비롯해 기존의 인기 작가들의 신작 만화를 대거 서비스하고 있으며 현재 국내 웹툰 시장에서 많은 유저를 확보하고 있는 인기작 ‘프리징’, ‘언밸런스X2’ 등을 독점 연재하고 있다. 또한, 인기 만화가의 만화와 새로운 소설이 결합된 신규 콘텐츠를 선보여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디투컴퍼니
    주성민 팀장
    02-6247-3700
    Email 보내기
디투컴퍼니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디투컴퍼니
주성민 팀장
02-6247-3700
Email 보내기

웹툰 서비스 코믹GT가 서비스 시작 2달만에 20만 회원을 돌파했다 (사진제공: 디투컴퍼니)
웹툰 서비스 코믹GT가 서비스 시작 2달만에 20만 회원을 돌파했다
(사진제공: 디투컴퍼니)
300x295
480x471
888x872
  • 웹툰 서비스 코믹GT가 서비스 시작 2달만에 20만 회원을 돌파했다 (사진제공: 디투컴퍼니)
  • 언밸런스 마법소녀 일본어판 이미지 (사진제공: 디투컴퍼니)
  • 모노크롬 아멘티아 일본어판 이미지 (사진제공: 디투컴퍼니)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애니메이션  출판  실적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