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최악의 직장 동료 1위, ‘책임 회피 형’

‘관리자 급’의 호감을 얻는 직원 유형 1위, ‘분위기 메이커’
관리자 급, ‘이기주의 형’ 동료 가장 꺼려해
연령대 높을수록 ‘분위기 메이커 형’ 동료 선호

2015-12-10 08:55
알바천국 제공
  • 가장 함께 일하기 싫은 동료 유형

  • 가장 함께 일하고 싶은 동료 유형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0일 -- 일보다 인간관계가 스트레스라는 직장생활, 직장인들은 책임감 없는 동료와 일 할 때 가장 힘들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검색엔진 잡서치(www.job.co.kr)가 남녀 직장인 752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인간관계’에 관한 설문을 진행한 결과, 함께 일하고 싶지 않은 직장 동료 유형으로 일에 대한 책임을 피하거나 떠넘기는 ‘책임회피 형’(25.5%)이 1위에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다음으로 편가르고 파벌 만드는 ‘분란조장 형’(19.9%)이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자기 실속만 챙기려 하는 ‘이기주의 형’(16.8%), ▲앞에서는 친절하나 뒤에서 욕하는 ‘아수라백작형’(11.3%), ▲상사에게 지나치게 아부하는 ‘아첨꾼 형’(9.7%), ▲융통성 없고 꽉 막힌 ‘변비형’(8.9%), ▲매사에 까칠하고 차가운 ‘까도남·까도녀 형’(5.5%), ▲성격은 유순한데 일을 못하는 ‘착한바보 형’(2.4%) 순으로 이어졌다.

직급별로 살펴보면 ‘책임회피 형’ 응답률은 ‘대리급’(32.6%)에서 가장 높게 나타나, 실무의 최 일선답게 일에 대한 책임감을 특히나 중요시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또한, ‘관리자급’의 경우 ‘이기주의 형’(25.8%)을 같이 일하기 싫은 동료 1위로 꼽아 공동체 의식이 부족한 부하직원을 꺼리는 경향을 보였다. 성별로 보면 ‘이기주의 형’을 꼽은 비율은 ‘여성’(13.6%)보다 ‘남성’(21.4%)에게서 두드러졌다.

그렇다면 반대로 직장인들이 함께 일하고 싶어하는 동료에는 어떠한 유형이 있을까?

잡서치 조사 결과 1위는 ▲어려운 일이 있을 때 잘 도와주는 ‘수호천사 형’(26.5%)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냉정한 직장 생활에서 든든히 내 편이 되어줄 수 있는 동료를 선호하는 직장인들의 마음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이어지는 응답으로는 ▲유머 있고 에너지 넘치는 ‘분위기 메이커 형’(20.5%), ▲둥글둥글한 성격으로 매사에 친절한 ‘빙그레 형’(14.9%), ▲하나를 부탁하면 열을 해주는 ‘눈치 9단 형’(13.1%), ▲업무적인 능력이 뛰어난 ‘잡마스터 형’(11.6%), ▲나와 비슷한 취향과 성격을 가진 ‘도플갱어 형’(10.3%), ▲가슴 설레게 만드는 외모를 가진 ‘심쿵 형’(4.0%) 등이 있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분위기 메이커 형’을 꼽은 비율이 ▲‘50대’(27.3%), ▲‘30대’(25.0%), ▲‘40대’(24.3%), ▲‘20대’(16.3%) 순으로 나타나, 대체로 연령대가 높을수록 재미있고 활기찬 동료와 일하고 싶어 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직급별로는 ‘수호천사 형’ 응답률의 경우 업무적인 도움이 많이 필요한 ‘사원급’(28.1%)에서 특히 높게 나타났으며, ‘잡마스터 형’과 함께 일하고 싶다는 응답은 ‘과장급’(20.0%)에서 도드라졌다.

웹사이트: http://www.alba.co.kr

아르바이트천국
마케팅팀
서지현
02-3479-8911
Email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