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편지문화재단 Logo
2015-12-14 09:00
세계적 비올리스트 김남중·실력파 바이올리니스트 김상균 아름다운 듀오콘서트 개최
  • 12월 24일 충주 ‘깊은 산속 옹달샘’에서 울리는 감동 무대
충주--(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4일 -- 순백의 겨울 크리스마스이브에 국내 최정상 비올리스트 김남중과 실력파 바이올리스트 김상균의 듀오 콘서트가 오는 24일 충주 깊은산속옹달샘에서 열린다.

비올리스트 김남중은 초등학교 4학년 때 비올라를 시작해 최연소 서울시립교향악단 협연, 국립서울극장 최초 비올라 독주 등 국내 비올리스트로서 ‘최연소’, ‘최초’ 수식을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비올리스트 중 최초로 미국 뉴저지 상원의원상을 수상하며 화제를 모았었다.

오랜 기간 서울시립 교향악단에서 역량을 쌓고 현재 서울 바로크 합주단 단원이자 솔리스트로 활동하며 강의 및 자선 공연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국제구호기구 월드휴먼브리지, 혼혈아동을 돕는 메신저인터내셔널, 국립서울맹학교 등 다수의 NGO 행사를 통해 소외계층에게 재능기부로 아낌없이 자신의 음악을 나눠주고 있는 미덕을 겸비한 연주자다.

바이올리니스트 김상균은 서울대 음대를 다니다 음악의 본고장 오스트리아로 유학, 빈 필하모닉 악장인 라이너 퀴흘 문하로 입문했다.

비엔나 국립음대와 대학원을 졸업 후 빈 국립음대 최고연주자 교육과정을 마치고, 빈 국립음대 오케스트라 악장 역임, 이태리, 오스트리아 비엔나 Wienner홀, Vivaldi홀, 독일 등지에서 독주회를 개최하고, 충북 교향악단 객원악장, 국립경찰 교향악단 악장 등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연주 활동으로 바이올린의 진수를 보여주고 있는 연주자다.

연인과 가족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행사로 기획된 이번 콘서트는 마음을 녹여주는 따뜻한 음악과 함께 옹달샘이 제공하는 특별한 저녁식사와 다과 등으로 구성돼 있다. 관객과 가깝게 즐길 수 있는 열린 무대에서 있지 못할 특별한 선물 같은 콘서트로 꾸며진다.

본 콘서트는 아침편지문화재단(www.godowoncenter.com)이 주최하며, 예매는 깊은산속옹달샘(1644-8421)에서 가능하다.

좌석은 등급이 없으며 콘서트 입장권 및 식사, 다과, 선물을 포함해 5만원, 10명이상 단체예매시 20%할인된다.

문의사항 : 깊은산속옹달샘 1644-8421

아침편지문화재단 소개
(재)아침편지 문화재단은 2001년에 설립된 회사 국내 비영리단체·협회·교육재단이다. 충북 충주시 노은면 문성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아침편지 발송, 깊은산속 옹달샘 운영, 아침편지 여행사업을 하고 있다. ‘고도원의 아침편지’는 2001년 8월 1일을 부터 매일 아침 이메일로 배달되는 ‘마음의 비타민’으로, 고도원 이사장이 독서하며 직접 밑줄 그어놓았던 인상적인 글귀에 의미있는 짧은 단상을 덧붙여 보내기 시작한 ‘편지’이다. 2015년 현재 약 350만명이 아침편지 가족들이 편지를 받고 있다. 아침편지 명상치유센터 ‘깊은산속 옹달샘’은 고도원 이사장의 꿈에서 시작해서 만인의 꿈으로 이루어진 꿈과 기적의 공간이다. ‘꿈’을 향해 열심히 뛰는 사람들, 그러다 지친 현대인들을 위한 휴식과 명상, 그리고 회복의 치유공간이다.
  • 언론 연락처
  • 깊은산속옹달샘
    기획/운영
    이설 부장
    070-7525-5504
    Email 보내기
아침편지문화재단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깊은산속옹달샘
기획/운영
이설 부장
070-7525-5504
Email 보내기

비올리스트 김남중 (사진제공: 아침편지문화재단)
비올리스트 김남중
(사진제공: 아침편지문화재단)
200x300
321x480
424x635
  • 비올리스트 김남중 (사진제공: 아침편지문화재단)
  • 바이올리니스트 김상균 (사진제공: 아침편지문화재단)
  • 콘서트포스터 (사진제공: 아침편지문화재단)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공연  행사  충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