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Logo
2015-12-10 15:43
삼성물산, 호주 로이힐 철광석 첫 선적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10일 -- 지난 2013년 4월 공사를 시작한 세계 최대 광산 개발 사업 로이힐 프로젝트의 역사적인 첫 선적이 이뤄졌다.

삼성물산(대표이사 최치훈)은 지난 6일 로이힐 광산 현장에서 채굴한 총 10만톤의 철광석을 포트 헤드랜드에 대기 중인 선박에 싣는 ‘첫 선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첫 선적은 광산에서 생산된 철광석을 수출하기 위해 배에 처음으로 싣는 것으로 주요 공사가 마무리되고 광산의 상업 운영이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선적된 10만톤의 철광석은 포스코로 인계된다.

삼성물산은 로이힐 철광석 광산 프로젝트의 인프라 건설 공사를 지난 2013년에 수주해 ▲연간 5500만톤의 철광석을 처리할 수 있는 플랜트와 ▲광산에서 항만에 이르는 347km의 철도, ▲시간당 1만 2700톤 처리가 가능한 야적장을 갖춘 항만을 건설해왔다.

세계 최대 규모 광산 프로젝트를 위해 삼성물산은 일 평균 2400명의 인원과 2000여대의 장비를 동원, 공사를 수행했다. 건설에 사용된 각종 자재의 무게만 30만톤에 달한다.

무엇보다 현지 협력업체의 부도 등 예측하기 힘든 여러가지 문제가 있었으나 고객과의 신뢰를 지키기 위해 일정 단축에 총력을 기울여 공사 시작 32개월 만에 첫 선적이라는 결과를 이끌어 냈다.

삼성물산 최치훈 사장은 10일 첫 선적 행사에서 “여러 가지 난관에도 세계적인 규모의 로이힐 프로젝트 첫 선적을 달성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공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고객과 지역 사회의 신뢰를 높여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로이힐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호주 현지에서의 인지도를 높이고 현지 유력 건설업체와 우호적인 관계를 통해 호주 최대 교통인프라 프로젝트인 웨스트커넥스 1단계와 2단계에 잇따라 참여하는 등 해외 건설 업체의 진입이 쉽지 않은 호주 건설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확대해가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삼성물산
    홍보팀
    조정호
    02-2145-6444
    Email 보내기
삼성물산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삼성물산
홍보팀
조정호
02-2145-6444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무역  수주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