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슨엘지 Logo
2015-12-22 09:01
에릭슨이 선정한 2016년 가장 뜨거운 10대 컨슈머 트렌드, “얼리어답터의 영향력 약해져”
  • 소비자들은 인공지능(AI)이 점차 스마트폰을 대체할 것으로 예상
    네트워크 기술 도입이 점점 빨라지면서 얼리어답터의 영향력은 줄어 들어
    소비자 10명 중 8명은 기술발전은 통해 시각, 기억력과 청력 기능 향상을 희망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2일 -- 매년 에릭슨(NASDAQ: ERIC)이 발표하는 컨슈머 랩 트렌드 보고서는 올해 2016년 가장 뜨거운 10대 컨슈머 트렌드를 소개했다.

동 보고서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인공지능(AI)을 사용하여 멀지 않은 미래에 스마트폰 스크린을 보지 않고도 사물들과 상호작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마트폰 사용자의 절반 가량은 향후 5년 내에 스마트폰이 구식 기기가 될 것으로 내다 보았다.

또한 네트워크 기술의 도입이 어느때 보다도 빨라지면서 주류 시장의 형성도 더욱 빨라진다는 것을 보여 주었다. 이에 따라 얼리어답터들이 영향력을 갖는 시간은 점점 짧아지고 있다.

에릭슨 컨슈머 랩의 연구 소장 미카엘 비욘씨는 “이 들 중 몇몇 트렌드는 먼 미래의 일처럼 보일지도 모르지만, AI나 가상현실(VR)과 같은 새로운 인터액션 패러다임, 그리고 집 안의 벽이나 심지어 인체에 인터넷을 내장하는 새로운 기술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은 대단합니다.” 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러한 변화에 따라 새로운 소비자 제품 카테고리가 생겨나거나 산업 전체가 다른 모습으로 탈바꿈 할 수도 있겠죠,” 라고 덧붙였다.

“2016년 가장 뜨거운 10대 컨슈머 트렌드” 보고서에 담긴 통찰력은 에릭슨 컨슈머 랩의 글로벌 리서치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하며 다양한 소비자 의견을 담고 있다. 이 중 가장 광범위한 규모의 조사는 24개 국의 11억 소비자들을 대표하기도 하며, 가장 작은 규모의 조사는 10개의 대도시에 사는 4,600만명의 스마트폰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에 선정한 10대 트렌드는 다음과 같다:

1. 라이프스타일 네트워크 효과. 다섯 명 중 네 명은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온라인 서비스를 사용하게 되면서 더 많은 혜택을 누리고 있다고 보았다. 세계적으로 세명 중 한 명의 소비자는 다양한 형태의 공유 경제에 참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 스트리밍족. 10대들은 다른 연령대에 비해 유튜브 컨텐츠를 더 많이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19세의 청소년 중 46%는 매일 한 시간 이상 유튜브를 시청 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3. AI의 등장과 스크린 시대의 종말. 인공지능의 발전으로 스마트폰이 없이 사물과 상호작용 하게 될 것이다. 스마트폰 사용자 두 명 중 한 명은 향후 5년 내에 스마트폰이 구식 기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4. 가상이 현실로. 소비자들은 스포츠 경기를 보거나 화상 통화를 하는 등 일상 생활에서 가상 기술을 사용하기를 원했다. 심지어 44%의 응답자는 음식을 출력하는 기술을 원했다.

5. 센싱 홈. 스마트폰 소유자의 55%는 5년 내에 집을 짓는 벽돌에 곰팡이, 누수, 전기 관련 문제 등을 모니터링 하는 센서를 내장할 수 있다고 믿었다. 스마트 홈의 개념을 처음부터 다시 정립해야 할 지도 모르겠다.

6. 스마트한 출퇴근길. 사람들은 출퇴근 하는 동안 차량에 그냥 몸을 맡기는 대신에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고 싶어한다. 86%는 통근 맞춤형 서비스가 있다면 사용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7. 비상연락망. 앞으로는 SNS가 일차적인 비상연락망으로 쓰일지도 모르겠다. 10 명 중 6명의 소비자는 재난 경보 앱에도 관심을 보였다.

8. 내부화(Internables). 체내에서 웰빙 상태를 측정하는 센서가 새로운 웨어러블 기기가 될 지도 모르겠다. 10 명 중 8명의 소비자는 시각, 청각이나 기억력 등 감각을 증진하고 인지 능력을 향상시키는 기술을 사용하고 싶다고 밝혔다

9. 모든것은 해킹 당한다. 대부분의 스마트폰 사용자들은 해킹과 바이러스 문제가 지속될 것으로 보았다. 긍정적인 측면이라면 5명 중 한 명은 해킹을 당했지만 잘 대처한 기관에 대해 더 많은 신뢰를 갖게 되었다고 말했다.

10. 네티즌 저널리스트. 소비자들은 과거 어느때 보다도 많은 정보를 공유하고 이를 통해 사회에 더 많은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다고 믿고 있다. 응답자 중 1/3 이상이 부정한 기업을 온라인 상에서 고발하는 것이 경찰에 신고하는 것보다 효과적이라고 대답했다.

에릭슨엘지 소개
에릭슨엘지는 2010년 7월 에릭슨과 LG 전자의 국내합작법인(JV)로 공식 출범했다. 에릭슨엘지는 국내 통신업계의 리더로서, 유·무선 통신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 전 영역에 걸친 다양한 고객 지향적인 솔루션 및 서비스를 사업자 및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상세한 정보는 www.ericssonlg.co.kr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에릭슨 소개
에릭슨은 통신 기술 및 서비스를 통해 세계를 선도하고 네트워크드 소사이어티를 구현하고 있다. 전 세계 주요 통신사업자와의 오랜 유대관계를 통해 사람, 기업 그리고 사회가 지니고 있는 잠재력의 실현을 돕고, 보다 더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다. 에릭슨은 모빌리티, 브로드밴드, 클라우드 부문의 서비스와 소프트웨어, 인프라를 제공하며, 통신 산업을 포함한 전 산업 분야의 비지니스 활성화, 효율성 제고, 사용자 경험 개선, 새로운 사업 기회 포착을 돕는다. 에릭슨은 전 세계 180개 국가, 11만 5천명 이상의 전문가 및 고객과 함께 기술과 서비스 리더십을 통해 세계적 규모로 결집되어 있다. 현재 전 세계 모바일 트래픽의 40%가 에릭슨 네트워크를 통해 전송되고 있으며, 전 세계 25억 명 이상의 가입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고객사들의 네트워크 또한 지원하고 있다. 에릭슨은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를 통해 첨단 솔루션을 개발하고 고객사에 제공한다. 1876년 설립되어 현재 스웨덴 스톡홀름에 본사를 두고 있는 에릭슨은 2014년 회계연도에 2,280억 스웨덴 크로나(331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 에릭슨은 스웨덴 스톡홀름의 OMX와 뉴욕의 NASDAQ에 상장되어 있다.
  • 언론 연락처
  • 에릭슨엘지
    홍보팀
    심교헌 부장
    031-8054-6812
    Email 보내기
에릭슨엘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에릭슨엘지
홍보팀
심교헌 부장
031-8054-6812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네트워킹  통신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