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래닛 Logo
2015-12-24 09:00
성목초업·아이스팩토리·트리플래닛, 내몽고 사막 지역에 10만 평 규모 과수목원 공동조성 MOU 체결
  • 내몽고 사막화 지역에 과일나무를 심고, 나무에서 재배한 과일로 아이스크림 제조
    중국 사막화 문제 해결을 위한 한중 합작의 모범 사례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4일 -- 중국 유기농 유제품 기업 성목초업(대표 리유원광), 수제 스틱 아이스크림 전문 기업 아이스팩토리(대표 채정한), 나무 심는 사회혁신기업 트리플래닛(대표 김형수)이 20일 중국 내몽고 사막화 지역에 숲을 조성하는 ‘내몽고 우란푸화사막 과수목원 공동조성 캠페인 합작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삼자 간 협력을 통해 내몽고 우란푸화사막에 과수목원을 공동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둔다. 이를 위해 성목초업이 부지를 제공하고, 아이스팩토리와 트리플래닛이 과실나무 식재를 위한 캠페인을 추진한다. 과실나무에서 재배한 과일은 아이스팩토리의 아이스크림 재료로 사용될 예정이다.

황사, 미세먼지 등 동아시아 지역의 환경 문제가 점차 심각해지는 가운데, 기업의 자연과 상생하는 노력이 더욱 필요해졌다. 10만 평 규모의 사막화 방지 숲이 한중 기업의 합작으로 조성되는 이번 협약은, 환경을 생각하는 지속가능한 사업모델로서 좋은 선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부지를 제공한 성목초업 대표 리유원광은 “스타숲, 추모숲 등 많은 사람과 함께 숲을 만들어온 트리플래닛과 함께 과수목원을 만들 수 있어 의미 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많은 분이 중국 사막화 문제에 직접 참여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성목초업은 중국 최대규모 유기농 우유 생산업체로 중국업체로는 드물게 유럽 인증을 획득했으며 홍콩 증시에 상장돼 있다.

아이스팩토리 채정한 대표는 “신선한 재료로 만들어진 아이스팩토리의 아이스크림을 구매하는 것만으로도 고객이 사막화 방지를 위한 나무를 심는 일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스팩토리는 한중 합작법인을 통해 중국에 진출했으며 이 과수목원에서 수확한 과일로 만든 아이스크림을 내년도부터 중국 전역에 위치한 매장에서 판매할 계획이다.

트리플래닛 김형수 대표는 “이번 MOU는 다음세대를 위한 한중 기업의 협력”이라며 “점차 심각해지는 동아시아의 사막화 문제 해결을 위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숲 조성 캠페인을 곧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트리플래닛(treepla.net)은 지금까지 아이유숲, 김수현숲, 동방신기숲, 로이킴숲, 인피니트숲 등의 스타숲을 국내 및 해외로 다양하게 조성하여 환경문제해결에 앞장서왔으며, 스마트폰 게임으로 가상의 아기나무를 키우면, 실제 나무를 심어주는 트리플래닛 게임을 통해 전 세계에 나무를 심고 있다. 트리플래닛은 2010년 설립 이후 전 세계 10개국, 108개 숲에 총 55만 그루의 나무를 심었으며, 이 나무들은 매년 약 16,000톤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등 연간 45억 이상의 경제적 가치를 창출한다.
  • 언론 연락처
  • 트리플래닛
    홍보 담당
    강소휘 연구원
    02-499-2494
    Email 보내기
트리플래닛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트리플래닛
홍보 담당
강소휘 연구원
02-499-2494
Email 보내기

성목초업, 아이스팩토리, 트리플래닛이 20일 중국 내몽고 사막화 지역에 숲을 조성하는 내몽고 우란푸화사막 과수목원 공동조성 캠페인 합작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 트리플래닛)
성목초업, 아이스팩토리, 트리플래닛이 20일 중국 내몽고 사막화 지역에 숲을 조성하는 내몽고 우란푸화사막 과수목원 공동조성 캠페인 합작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 트리플래닛)
300x201
480x321
600x40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기업 경영  에너지/환경  환경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