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Logo
2015-12-28 09:18
문화재청-한국매장문화재협회, 국민과 함께 매장문화재 발굴조사 성과 공유
대전--(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8일 -- 문화재청(청장 나선화)과 (사)한국매장문화재협회(회장 조상기)는 올 한해(11월 기준) 전국 1,146건의 발굴현장을 일반에 공개하여 국민 36,133명과 함께 매장문화재 발굴조사 성과를 공유하였다.

발굴현장 공개는 매장문화재 보호·조사의 중요성과 가치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함으로써 매장문화재 발굴조사 시행에 따른 사회적 갈등을 해소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를 가진다. 그러나 그동안은 관계 전문가 위주로 매장문화재 발굴조사 성과가 제공되어 일반 국민의 접근이 쉽지 않았다.

이에, 문화재청은 발굴현장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올해부터 한국매장문화재협회 소속 73개 회원기관과 함께 1,146건의 발굴현장을 국민에게 공개하였다. 그 결과 총 36,133명이 발굴현장을 방문하여 발굴 유적을 직접 눈으로 보고 성과를 확인하는 등 매장문화재의 역사적 가치를 체험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

특히 16세기 도시 골목의 흔적이 잘 남아 있어 많은 관심을 받았던 ‘서울 종로 공평 1·2·4지구’ 발굴조사 현장과 세형동검, 잔줄무늬거울 등 청동유물이 다량 출토된 ‘충주 종합스포츠타운 조성사업 부지 내 유적’, 대구지역 최대 고분군으로 확인된 ‘대구 구암동 고분군’ 등에 시민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한편, 한국매장문화재협회는 발굴현장 공개제도를 보다 활성화하고 매장문화재조사의 투명성과 공공성·공익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 8일 발굴현장 공개 우수기관(대한문화재연구원)을 선정하여 시상하는 자리를 가지기도 하였다.

문화재청과 한국매장문화재협회는 앞으로도 매장문화재 발굴조사와 그 성과를 국민과 함께 누릴 수 있도록 발굴조사 현장을 적극 공개할 계획이다. 발굴현장 공개에 관한 소식은 한국매장문화재협회 누리집(www.kaah.kr)의 ‘문화재조사정보-발굴현장공개’를 통해 상세히 확인할 수 있다.
  • 언론 연락처
  • 문화재청
    발굴제도과
    042-481-4948
문화재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문화재청
발굴제도과
042-481-494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박물관/문화재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