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2-29 14:35
전국 사업체 대상 정보화통계조사 분석 결과 발표
과천--(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29일 --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와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서병조)은 전국 사업체의 정보화현황을 조사한 ‘2015 정보화통계조사’를 실시하고, 지난 10여 년간의 정보화통계조사 분석 결과를 발표하였다.

이번 분석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기업은 지난 10여년(‘05~’14년)간 컴퓨터보유기업 1.7배, 인터넷접속기업 1.8배, 전자상거래이용기업 2.4배, 정보화투자기업 1.7배 등 정보화를 이용하는 사업체 비율이 약 2배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컴퓨터보유기업) 컴퓨터 보유 사업체 비율은 ‘05년 전체 사업체 대비 42.4%(약134만개)였으나, ’14년 71.1%(약261만개)로 약 1.7배 증가하였다.

(인터넷접속기업) 인터넷 접속 사업체 비율은 ‘05년 전체 사업체 대비 39.8%(약126만개)였으나, ’14년 71.0%(약261만개)로 약 1.8배 증가하였고, 주 접속방식은 ‘05년 xDSL 방식에서 ’14년 광랜방식으로 점점 초고속 환경으로 전환되었다.

(인터넷활용기업) 인터넷을 통해 전자상거래 및 전자정부서비스를 이용하는 사업체 비율은 ‘14년 각각 26.6%(’05년 10.9%), 67.2%(‘07년 53.5%)로 지난 10여년간 각각 2.4배, 1.3배 증가하였다.

(정보화투자기업) 정보화에 투자하고 있는 사업체 비율은 ’07년(41.4%) 대비 ‘14년(71.3%)에 약 1.7배 증가하였고, 주요 업종별로는 ’숙박 및 음식점업’(‘05년 12.1% → ’14년 54.1%, 약4.8배), ‘도매 및 소매업’(‘05년 42.6% → ’14년 75.5%, 약1.8배)의 증가가 두드러졌다.

미래창조과학부 강성주 인터넷융합정책관은 “이번 조사를 통해 지난 10여 년간 ICT 활용 기업이 약 2배 가량 증가된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이는 기업 활동에 있어서 정보화가 보편적인 요소로 자리 잡았음을 의미하는 중요한 결과”라고 설명하고, “미래부는 앞으로도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컴퓨팅, 빅데이터와 같은 ICT 신기술 확산을 지원하는 등 우리나라 기업들이 ICT 활용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창조경제 실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조사결과는 미래창조과학부(www.msip.go.kr) 및 한국정보화 진흥원 홈페이지(www.nia.or.kr) 등을 통해 일반에 공개되고, 인터넷 접속률, 전자상거래 이용률 등의 주요지표는 경제개발협력기구(OECD),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UNCTAD) 등의 국제기구에 제공되어 ICT 관련 국제지수를 산출하기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미래창조과학부
    문윤태
    02-2110-2852
미래창조과학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미래창조과학부
문윤태
02-2110-285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정책/정부  정부  조사연구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