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산과학원 Logo
2015-12-31 13:22
국립수산과학원, 넙치 기생충 치료제 개발과 기술 이전에 노력
부산--(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31일 -- 국립수산과학원(원장 강준석)은 양식 넙치의 어린시기에 생존율을 감소시키는 스쿠티카충(어류 기생충의 일종) 감염을 구제하는 치료제 개발에 성공하고 기술 이전하는 등 실용화가 시작됐다고 밝혔다.

병리연구과는 스쿠티카충 감염 치료제인 벤지미다졸 계열의 광범위한 구충제 메벤다졸을 개발했다.

지난 12월 28일에는 수산용 의약품 제조사 7개소를 대상으로 ▲메벤다졸의 유효성 ▲메벤다졸의 잔류성 ▲메벤다졸의 어체 안전성 ▲넙치 현장 적용 임상효능에 대한 연구결과를 설명하고 무상 기술이전에 대해 협의 했다.

기술이전을 협의한 제조사는 본 제품의 우수한 성능을 인정했으며 향후 제품개발을 통해 2017년에는 상품화가 가능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스쿠티카충에 감염된 넙치에 치료제를 경구 투여 시 30%이상의 폐사율을 낮출 수 있어, 제품으로 실용화 되면 약 400억원 이상의 양식경비를 절감할 수 있다.

정승희 병리연구과장은 “어린시기의 넙치의 스쿠티카충 치료제 기술을 이전받은 업체가 빠른 시일내에 제품을 상용화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국립수산과학원
    전략양식부 병리연구과
    051-720-2493
국립수산과학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립수산과학원
전략양식부 병리연구과
051-720-249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수산/해양  개발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