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CE신용평가 Logo
2015-12-31 19:00
NICE신용평가, 아시아나항공 단기신용등급 A3로 신규 부여
서울--(뉴스와이어) 2015년 12월 31일 -- NICE신용평가는 2015년 12월 31일 아시아나항공(이하 ‘회사’)의 단기신용등급에 대한 본평가를 실시하여 A3를 신규 부여하였다.

회사는 금호아시아나 계열의 대형항공사로서 국내 2위의 지위를 확보하고 있다. 다만 최근 국내 저비용항공사와 외국계 항공사의 시장 잠식으로 점유율이 하락하는 등 시장지위가 약화되고 있으며 대규모 항공기 투자 등을 진행함에 따라 재무안정성이 저하되는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회사는 금호아시아나 계열의 주력기업으로 대우건설, 대한통운 등 과거 계열의 주요 기업 인수과정에서 직간접적인 재무부담이 증가하였으며 그에 따라 신용등급에 부정적인 영향이 미친 바 있다. 회사의 대주주인 금호산업이 채권단 관리하에 운영됨에 따라 이전과 같은 계열 관련 리스크는 감소하였으나 2015년 12월 29일자로 채권단이 보유하고 있는 금호산업 지분 매각이 완료되어 금호산업이 재차 금호아시아나 계열로 편입됨에 따라 관련 리스크가 재차 부각될 가능성이 존재한다.

최근 유가 하락으로 인해 운영원가의 주요 비중을 차지하는 연료비 부담이 이전에 비해 절감됨에 따라 수익성이 개선될 여지가 존재하나 유가 하락으로 인한 유류할증료 인하로 매출이 감소됨에 따라 수익성 개선효과를 상쇄하는 상황이다. 또한 2015년 상반기 중 전염성 질환 발생으로 중국 등 외래입국객이 급감함에 따라 3분기 누적 매출은 별도 기준 38,890억원으로 전년(41,433억원) 대비 6.1% 감소하였다. 한편, 원/달러 환율 상승으로 인해 높은 외화부채 의존도에 따른 외환손실 증가로 2014년 연간에 이어 2015년 3분기 누적 기준으로도 당기순손실을 시현하였다.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항공기/기재 등 관련 투자를 확대함에 따라 중장기적인 재무안정성 개선은 제한될 전망이다. 다만 회사는 2015년 9월 말 별도 기준 약 4.3조원 규모의 유형자산(토지, 건물, 항공기 등)을 보유하고 있으며 항공기의 경우 장부가액(약 9,700억원)이 담보제공금액(약 3,100억원)을 상회하고 있어 추가적인 담보 여력을 확보하고 있고, 매각 후 리스(Sale & Lease Back) 등을 통한 대체자금조달도 가능한 상황으로 판단된다. 한편 회사는 대우건설, CJ대한통운 등 관련 잔여 지분을 포함하여 3,200억원 정도의 매도가능금융자산을 보유하고 있어 일정수준의 재무적융통성을 유지하고 있다.

2015년 9월 말 별도 기준 회사의 총차입금은 45,054억원이며, 단기성차입금은 10,965억원으로 총차입금의 24.3%를 차지하고 있으며 보유 현금성자산 대비 높은 수준이다. 다만 연간 2,000억원 이상의 영업창출현금흐름, 보유 재무적융통성, 추가 담보여력 등을 감안 시 회사의 단기유동성위험은 보통 수준으로 평가된다. 향후에도 회사의 사업실적 변동, 항공기 투자 등 관련 부담, 계열 관련 리스크 변화 등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 언론 연락처
  • NICE신용평가
    IS실
    박재철 위원
    02-2014-6281
    Email 보내기
NICE신용평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NICE신용평가
IS실
박재철 위원
02-2014-6281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은행  증권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