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부산시,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시설 산업단지에도 추진

출처: 부산광역시청
2016-01-05 08:30

부산--(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5일 -- 부산시는 해운대 수소연료전지 도입에 이어 전기와 열을 동시에 생산하는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시설인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서부산권 국제산업물류도시 내 산업단지에도 추진을 위해 1월 15일 오후 5시 시청 7층 국제의전실에서 부산강서산업단지(주)(이하 부산강서산단), SK건설(주), 포스코에너지(주), 한국남동발전(주)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사업개발 협약식’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부산강서산단과 참여사들은 올해 3월 착공(’16년 12월 준공) 17.5MW 규모의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1단계 사업으로 우선 추진하고, 이어 2단계 사업으로 17.5MW 규모의 연료전지 발전시설을 ’16년 4월 착공(’17년 12월 준공) 총 35MW 규모, 2,08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 건설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시는 산업단지내에도 신·재생에너지 확대를 위한 민자 유치 사업에 적극적인 행정지원에 나서고 △한국남동발전은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구매 △SK건설은 발전시설 건설 및 설계 시공 △포스코에너지는 연료전지 공급, 부산강서산업단지는 사업관리 주관과 부지제공 등을 각각 맡게 된다.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시설은 연소반응이 아닌 천연가스를 사용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친환경 도심 분산형 전력생산 시설로 발전효율이 높고 소음, 매연 등이 없는 친환경 에너지 생산시설로 연간 약 4만톤의 이산화탄소 저감효과가 기대된다.

또한, 연간 27만MWh의 전기를 생산, 부산시 강서구 전력 사용량의 약 8%를 생산할 수 있으며, 전기 생산과 동시에 열(Steam)을 13만Gcal를 생산하여 산업단지 및 주변시설에 공급된다.

부산시는 이번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시설은 국내 산업단지내 최대 규모로 건설되는 신·재생에너지 생산 시설로서 국가 전력난 해소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산업단지내 저렴한 열 공급 및 클린지역 도시 이미지 효과 제고와 지자체가 민간기업과 협력하여 지역사회발전에 크게 이바지하는 신·재생에너지공급시설 구축의 모범 사례라고 밝혔다.

언론 연락처

부산시
에너지산업과
장정기
051-888-469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부산시
에너지산업과
장정기
051-888-4692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