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 Logo
2016-01-05 16:03
6일 수원에서 농촌진흥청 농업기술역사관 개관
전주--(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5일 --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6일 국립식량과학원 중부작물부(옛 농촌진흥청 본관동, 수원시 권선구)에서 우리나라 농업 기술의 발전사를 볼 수 있는 ‘농업기술역사관’이 문을 연다.

이곳은 200여 년 전 조선 정조(正祖) 임금이 혁신적인 농업 정책을 펼쳐 모범적인 이상 도시를 구현한 데 이어 1962년 농촌진흥청을 설립한 자리다.

‘농업기술역사관’은 수장고를 포함해 총 755㎡ 규모이며, 총 4개의 전시 구역과 영상관으로 구성돼 있다. 사진·실물 모형·영상 등을 이용해 우리나라의 농업 기술이 발전해 온 과정과 농촌진흥청의 연구 성과를 보기 쉽게 연출했다.

‘제1구역(농업 기술의 첫걸음)’에서는 선사시대부터 조선시대까지 농업 기술·문화 연대기를 살펴볼 수 있다.

‘제2구역(수원, 농업 혁신의 뿌리)’은 농업에 대한 정조의 업적과 수원에 자리 잡은 농촌진흥청의 태동기를 다뤘다.

특히 영상관에서는 씨앗 또는 알을 상징하는 타원형의 조형물에 영상을 비춰 농촌진흥청의 농업 혁신 활동 상황과 우리 삶의 변화를 볼 수 있도록 했다.

‘제3구역(농업 기술의 열매)’에서는 농촌진흥청 발족 이래 획기적으로 발전한 대한민국의 농업 기술 성과를 농업 기초기반, 식량, 원예, 축산 등 분야별로 확인할 수 있다.

‘제4구역(농업이 열어가는 행복과 미래)’에서는 농업이 첨단 과학기술을 만나 더욱 편리하고 스마트해진 미래 농업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농업기술역사관’은 무료 관람이며, 주중(오전 9시∼오후 6시)에 개인 또는 단체 관람이 가능하다. 그밖에 자세한 사항은 (031) 695- 4141로 문의하면 된다.

농촌진흥청 이양호 청장은 “앞으로 ‘농업기술역사관’이 우리 농업과 농촌의 소중함을 알릴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언론 연락처
  •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기획조정과
    정광호 농업연구사
    063-238-5142
농촌진흥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기획조정과
정광호 농업연구사
063-238-514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농업  정책/정부  정부  설립  전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