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소비자연맹 Logo
2016-01-07 08:30
금소연 “손보사, 소비자 분쟁 중 소송 제기…흥국, 한화, 롯데 손보만 크게 늘었다”
  • 롯데손해 19.5%로 가장 높고, 한화 8.8%, 흥국8.5% 순으로 높아
    전년 동기대비(3/4분기) 전체 80건 줄고, 분기별로 하향 추세 보여
    동부화재가 -80건(61%), 현대해상이 -78건(65%),AXA손해 -33건(70%) 감소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7일 -- 금융소비자연맹(www.kfco.org, 이하 ‘금소연’, 상임대표 조연행)은 손해보험사가 소비자와 분쟁조정 중 법원에 보험사가 먼저 소송을 제기하는 건수가 2014년(3/4분기) 637건에서 2015년(3/4분기) 557건으로 전년 동기대비 80건이 줄었으나 흥국(59건), 한화(36건), 롯데(33건) 손보는 오히려 소송이 급증하는 등 소송제도를 ‘소비자를 압박’하는 수단으로 악용하는 행태를 보인다고 발표하였다.

손해보험사의 분쟁조정건수는 2014년(3/4분기) 11,986건에서 2015년 3/4분기11,299건으로 687건 감소 했으며, 분쟁조정중 소송제기 현황을 분기별로 보면 1분기에 252건, 2분기 173건, 3분기 132건으로 점차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분쟁조정 중 보험사가 소송을 제기한 비율이 가장 높은 보험사는 롯데손해로로 19.5%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한화손해가 8.8%, 흥국화재가 8.5%로 높았다. 반면에 농협손해는 한건도 없어 가장 낮은 비율을 보였고, 이어 AIG손해가 0.8%,ACE손해가 1.6%로 낮았다.

소송제기건수가 전년보다 증가한 회사는 흥국화재가 전년 32건에서 91건으로 약 2.8배나 급증했고 이어 한화손해가 2.2배, 롯데손해가 1.8배로 높았으며 단순 건수증가로는 59건으로 흥국화재가 가장 많았고, AXA손해는 -33건 감소해 전년동기 대비 70% 감소했으며, 현대해상은 -78건으로 65% 감소, 동부화재는 -80건으로 약 60% 감소를 보였다.

금융소비자연맹 이기욱 사무처장은 손보사가 전체적으로 분쟁중 소송이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일부보험사는 오히려 급증하고 있어, 금융당국은 분쟁조정 중 보험사가 소송을 제기하여 소비자를 압박하는 수단으로 악용하고 있지 않은지 급증하는 손보사에 대해 집중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보도자료는 금융소비자연맹사이트(http://www.kfco.org)에 수록되어 있습니다.

금융소비자연맹 소개
금융소비자연맹은 공정한 금융시스템의 확보와 정당한 소비자권리를 찾기 위해 활동하는 비영리 민간 금융전문 소비자단체이다.
  • 언론 연락처
  • (사)금융소비자연맹
    정책개발팀장 이기욱
    02-737-0940
    Email 보내기
금융소비자연맹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사)금융소비자연맹
정책개발팀장 이기욱
02-737-0940
Email 보내기

손해보험사 분쟁조정 소제기 현황 (사진제공: 금융소비자연맹)
손해보험사 분쟁조정 소제기 현황
(사진제공: 금융소비자연맹)
300x234
480x374
600x468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보험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