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Logo
2016-01-07 09:01
LG유플러스, 돌풍의 스마트폰 Y6 광고모델에 트와이스 쯔위 전격 발탁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7일 --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초저가 스마트폰 Y6의 광고모델에 인기 걸그룹인 트와이스의 쯔위가 전격 발탁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스타성을 입증 받은 쯔위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Y6의 새로운 얼굴로 낙점되면서, 일명 ‘쯔위폰’에 대한 관심도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LG유플러스는 국내 최저 출고가 스마트폰으로 판매 중인 Y6의 온라인 광고를 포털사이트와 유투브에서 온에어했다고 7일 밝혔다.

대만 출신의 쯔위는 이번 듀얼폰 Y6 광고에서 휴대폰(010)과 인터넷 전화(070)를 모두 쓸 수 있는 듀얼폰 Y6의 장점을 강조하기 위해 섹시함과 청순함의 이중적인 매력을 한껏 선보였다.

이번 광고(https://youtu.be/UqNOx1gFknU)에서 섹시한 ‘블랙 쯔위’와 청순한 ‘화이트 쯔위’가 하나로 합쳐지며 ‘하이브리드 쯔위’로 분한다. 이는 이제까지 휴대폰에서 볼 수 없었던 우월한 기능과 신개념의 디자인이 적용된 Y6를 상징하는 것으로, 스마트폰 통화는 물론 070 인터넷 전화로도 이용할 수 있는 듀얼폰의 특징을 표현했다.

특히 이번 광고촬영에서는 두 명의 쯔위를 한 명의 쯔위로 합성하기 위해 컴퓨터에 의해 모션이 제어되는 특수장비 MCC(Motion Control Camera)가 동원됐다. 특수 장비를 이용한다 해도, 정확하게 동일한 타이밍에 맞춰 섹시함과 여성스러움을 동시에 연기해야 하는 고 난이도 촬영으로 진행됐다.

광고가 온에어된 뒤 반응은 폭발적이다. 지난 5일 유투브에 선 공개된 이후 현재 조회수가 10만건을 훌쩍 넘어서고 있다. 쯔위를 포함한 트와이스 멤버 전원을 볼 수 있는 풀 버전 영상 및 광고 촬영장 스케치 영상 등도 조만간 공개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김다림 팀장은 “대륙에서 온 단말과 대륙에서 온 글로벌 대세 아이돌의 만남으로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면서 “섹시와 귀여움의 반전매력까지 모두 가진 만큼 듀얼폰의 이중적인 매력을 잘 어필할 수 있는 적임자가 바로 쯔위”라고 광고모델 선정 이유를 밝혔다.
LG유플러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070-4080-3386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문화/연예  연예인  판촉활동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