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특수건강진단기관 종합평가 결과 공표

출처: 고용노동부
2016-01-07 12:00

과천--(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7일 -- 산업안전보건법은 유해위험 작업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의 직업병을 예방하기 위해 특수건강진단을 실시토록 하고 있다.

고용노동부는 특수건강진단을 실시하는 162개 기관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여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등 25개(15.4%) 우수기관 및 평가결과를 공표하였다.

고용노동부는 2013년부터 특수건강진단의 신뢰성을 확보하고 건강진단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기관평가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공개하여 사업주와 근로자가 양질의 검진기관을 선택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특수건강진단은 유기용제·중금속·소음 등 179종 유해인자로 인한 직업병을 조기에 발견·치료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으며 ‘14년의 경우 사업장 56,973곳의 근로자 1,410,335명이 특수건강진단을 수검하였다.

고용노동부는 우수기관으로 평가받은 특수건강진단기관에 대해서는 2년간 정기점검을 면제하는 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가장 낮은 평가를 받은 20곳은 해당기관은 물론, 그곳에서 검진받은 사업장까지 병행 점검하는 등 철저한 행정지도를 통해 기관의 건강진단 수준이 향상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 평가 결과는 고용노동부(www.moel.go.kr) 및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www.kosha.net) 홈페이지 알려드립니다(공지사항)에 게시

웹사이트: http://www.moel.go.kr
언론 연락처

고용노동부
산업보건과
김정연
044-202-7744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고용노동부
산업보건과
김정연
044-202-7744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