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출입은행 Logo
2016-01-08 08:38
수출입은행, 전환사채에 첫 투자···중견기업 해외진출 지원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8일 -- 한국수출입은행(www.koreaexim.go.kr, 은행장 이덕훈, 이하 ‘수은’)은 주식회사 이랜텍(대표 이세용)이 베트남 해외직접투자를 위해 발행하는 전환사채에 35억원을 단독 투자했다고 8일 밝혔다.

*전환사채(Convertible Bond) : 사채로 발행되나 일정한 기간이 지나면 채권 보유자의 청구가 있을 때 미리 결정된 조건대로 발행회사의 주식으로 전환할 수 있는 특약이 있는 사채

지난해 수은법 개정* 이후 수은이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직접투자를 지원하기 위해 전환사채에 투자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수출입은행법 개정(2014년 1월 21일)으로 투자에 대한 규제가 완화되고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및 해외진출 지원이 고유 업무로 추가되었음

전환사채는 발행회사의 입장에선 대출을 받는 것보다 조달비용이 절감되고, 주식전환으로 인해 재무구조 개선을 기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수은도 주가 하락에 따른 투자금 손실 위험이 대출에 준하는 신용위험 수준과 동일하고, 주가가 상승하면 투자이익까지 기대할 수 있다.

수은은 이번 투자건은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중소·중견기업에 대출 위주의 지원에서 벗어나 니즈에 맞는 최적의 금융솔루션을 제공한 것이라며 금융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을 돕기 위해 투자를 점차 확대하는 등 맞춤형 금융패키지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이랜텍은 전자통신부품 제조 전문 코스닥 상장 기업으로, 삼성전자 베트남 호치민 현지법인에 LED TV용 부품을 공급하기 위해 지난해 9월 해외현지법인인 Elentec HCM Vina를 설립했다.

삼성전자는 베트남 호치민의 ‘사이공 하이테크 파크’에 70만m2(약 21만평) 규모의 TV중심 소비자 가전(CE) 복합단지를 착공하여 2020년까지 20억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베트남은 풍부한 천연자원과 인적자원, 지리적 이점, 베트남 정부의 적극적인 투자지원정책, 지난해 12월 발효된 한-베트남 FTA 등에 힘입어 향후 한국 기업의 활발한 진출이 기대되는 곳이다.

신흥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서 늘어나고 있는 소비자 가전 수요를 감안할 때 이랜텍의 현지법인도 성장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 언론 연락처
  • 한국수출입은행
    홍보실
    공보팀장 이진희
    02-3779-6065
    Email 보내기
한국수출입은행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한국수출입은행
홍보실
공보팀장 이진희
02-3779-6065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금융  은행  사업계획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