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천국 Logo
2016-01-08 09:00
직장인 새해 걱정거리 1위 ‘지금보다 치솟은 물가’
  • 직장인 새해 소망 1위, ‘물가야 멈추어다오’
    ‘물가 걱정’, 소비력 높은 나이일수록 많이 해
    ‘취업∙이직 실패 하면 어쩌나’ 20,30대에서 두드러져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08일 -- ‘라면, 너마저...’ 새해 벽두부터 대표적 서민 품목인 라면·맥주 등의 가격 인상 소식이 들려오면서 물가 상승에 대한 직장인들의 우려가 더욱 깊어진 것으로 보인다.

취업검색엔진 잡서치(대표 최인녕 www.jobsearch.co.kr)가 전국 남녀 직장인 57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새해 소망과 걱정’ 설문조사에 따르면, 직장인들의 시름을 깊어지게 하는 주범 1위는 다름 아닌 ‘지금보다 치솟은 물가’(33.9%)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경기침체로 인한 고용 불안’(16.7%), ▲‘취업 및 이직 실패’(14.8%), ▲‘연애 및 결혼 문제’(14.3%), ▲‘연봉 동결·낮은 인상률’(13.9%) 등이 뒤를 이었고, ‘보너스 미지급’과 ‘승진 실패’는 각각 4.7%, 1.7%에 그쳤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지금보다 치솟은 물가’는 ▲‘40대’(39.5%), ▲‘30대’(35.8%), ▲‘20대’(31.6%) 순으로 꼽아 소비력이 높은 나이일수록 많은 응답을 보였으며, ‘경기침체로 인한 고용 불안’ 역시 ‘40대’(26.7%), ▲‘30대’(14.2%), ▲‘20대’(11.9%) 순으로 집계돼 연령대가 높을수록 실직에 대한 불안감이 큰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비해 ‘취업 및 이직 실패’에 대한 두려움은 한창 커리어에 집중할 ‘20대’(17.5%), ‘30대’(16.7%)에게서 높게 나타났으며, ‘40대’는 5.8%에 그쳐 차이를 드러냈다.

이처럼 높은 물가와 고용 불안으로 인해 직장인 상당수가 새해부터 시름을 앓고 있는 가운데,

올해 가장 듣고 싶어하는 소식으로도 ‘경기회복·물가안정’(42.6%)이 1위에 올라 현재 물가에 대한 직장인들의 부담감이 상당하다는 점을 재차 엿볼 수 있었다.

이어 올해 소망하는 소식으로 ▲‘최저임금 대폭 인상’(28.7%), ▲‘청년실업률 감소’(12.3%), ▲‘위안부문제 해결’(7.0%), ▲‘IS 격퇴 소식’(4.9%), ▲‘남북 화해·협력’(2.8%) 등이 있었고, 기타 응답은 2.3%였다.

연령별로 보면 ‘경기회복·물가안정’을 꼽은 비율은 ▲‘40대’(59.3%), ▲‘30대’(53.3%), ▲‘20대’(30.9%) 순으로, 특히 30·40대의 경우 과반수가 응답하면서 경제활성화에 대한 강한 열망을 내비쳤다.

반면, ‘최저임금 대폭 인상’은 ▲‘20대’(30.9%), ▲‘30대’(25.8%), ▲‘40대’(23.3%) 순으로 노동시장에서의 활동이 활발한 연령대일수록 높은 응답률을 보였고, ‘청년실업률 감소’를 꼽은 비율 역시 ▲‘20대’(15.0%), ▲‘30대’(10.8%), ▲‘40대’(3.5%) 순으로 젊은 층일수록 많았다.
  • 언론 연락처
  • 아르바이트천국
    마케팅팀
    이범성
    02-3479-8981
    Email 보내기
알바천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아르바이트천국
마케팅팀
이범성
02-3479-8981
Email 보내기

직장인 새해 걱정거리 (사진제공: 알바천국)
직장인 새해 걱정거리
(사진제공: 알바천국)
300x227
480x364
611x463
  • 직장인 새해 걱정거리 (사진제공: 알바천국)
  • 직장인 새해 소망 소식 (사진제공: 알바천국)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노동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