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광역시청 Logo
2016-01-11 14:57
권영진 대구시장, 12일부터 한-인도 비즈니스 서밋 참가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1일 -- 미국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방문을 마친 권영진 대구시장 일행은 바로 2016년 1월 14일부터 15일까지 인도 뉴델리에서 열리는 ‘2016 한-인도 비즈니스 서밋’ 참가를 위해 출국한다.

CES에서 권영진 대구 시장은 향후 대구의 메가 비즈니스로 육성할 미래형자동차, 스마트시티 관련 최신 글로벌 기술동향을 직접 확인하고, 전기화물차 시범생산, 스마트시티 인프라 및 서비스를 위한 국내외 글로벌 기업과 지역기업들과의 실질적 연계·협력방안을 모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 주요방문기업: 현대기아차, 삼성, LG, 패러데이퓨처스(전기차), 다쏘시스템(스마트시티), 오큘러스(가상현실) 등

한편, 2015년 5월 열린 박근혜대통령과 모디 인도총리 회담의 후속조치로 이루어지는 ‘2016 한-인도 비즈니스 서밋’은 모디 인도총리, 정갑윤 국회부의장, 박용만 대한상의회장, 신동빈 롯데그룹회장 등 양국의 정·재계를 대표하는 리더 200여 명이 모이는 행사다.

이 자리에서 양국의 참가자들은 산업분야별 두 나라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의 전망과 실천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스마트시티를 추진하는 광역단체장으로서 비즈니스 서밋에 참가하여 대구의 스마트시티 추진방향, 창조경제 생태계 조성 그리고 인도와의 협력방안에 대해 발표한다.

주최지인 인도는 인구 13억 명의 세계 2위의 대국으로, 모디총리 취임 이후 지난해 7.3%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하며 한국 경제를 뒷받침할 중요한 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특히, 2016년 연 300만대가 판매될 것으로 예상되는 인도의 자동차시장은 자동차부품산업을 주력하고 있는 대구에게 있어서 놓칠 수 없는 시장이다.

이번 비즈니스 서밋은 ‘Make in India‘, ‘Digital India’, ‘Startup India'로 대표되는 모디 총리의 경제정책방향과 부합하는 방향으로 다양한 토론과 설명회로 구성되어 있는데, 권영진 시장은 이와 관련하여 대구의 스타트업 육성 성공모델 등에 관하여 조언할 예정이다.

이번 출장은 이외에도 대구시의 스마트시티 조성과 관련된 인도의 IT분야 첨단기술 및 인력 동향을 파악하고, 인도의 주요기관 및 기업들과 비즈니스 네트워킹을 구축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주요일정으로는 14일 오전 한국을 대표하여 정·재계인사 20여 명과 함께 모디 인도총리를 예방한다. 그 이후 비즈니스 서밋 개막식에 참석하여, ‘한-인도 전략관계 수립방안’, ‘양국간 비즈니스 확대를 강소기업의 역할’ 등의 다양한 토론세션에 참석하여 대구시의 전통산업 및 미래산업과 관련된 인사들과 인적네트워킹을 강화하고 연계협력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15일에는 ‘인도가 바라는 스마트시티 건설방향’이라는 세션에 주제발표자로 참석한다. 이 발표에서 권영진 시장은 ‘스마트행복도시, 대구’라는 주제로 대구의 ICT산업 발전 경험을 공유하고, 대구에서 추진하고 있는 대표적인 스마트시티 정책(C-Auto, IoT실증단지 조성 등) 및 스타트업 정책들을 소개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신산업 및 시민친화서비스 측면에서의 대구-인도 상호협력방안에 대해 제언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출장은 세계의 새로운 성장엔진으로 주목받고 있는 인도의 발전현황을 파악하고 관련기관과 글로벌네트워킹을 강화하는데 의의가 있다. 이번 출장을 발판삼아 자동차부품 등 대구기업들의 인도 진출방안 대구형 스타트업 모델을 바탕으로 한 인도와의 인적·기술적 교류협력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대구광역시
    첨단산업과/스마트시티추진단
    심관택 주무관
    053-803-3520
대구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대구광역시
첨단산업과/스마트시티추진단
심관택 주무관
053-803-352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인물동정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