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청 Logo
2016-01-12 08:37
충남도, 수산분야 1135억 투입…해양건도 실현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2일 -- 충남도가 올해 수산분야에 지난해보다 244억이 증액된 1135억원을 투입해 총 94개 사업을 추진한다.

도는 올해 수산분야 목표를 ‘살기 좋고 풍요로운 어촌·아름다운 어항’ 건설로 정하고, 이를 뒷받침할 5대 추진전략을 수립했다.

5대 전략은 ▲살기 좋은 어촌·어항 조성 ▲갯벌어장 복원 등 수산자원 회복 ▲4대 전략품종 육성 등 산업화 추진 ▲수산양식 복합단지조성 등 양식 산업 고도화 ▲수산식품거점단지조성 등 유통·가공 기반 확충이다.

살기 좋은 어촌·어항 조성 과제는 아름답고 안전한 어항기반 시설을 확충해 어촌을 지역경제 중심으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지방어항 건설, 항·포구 시설개선, 도시민 어촌유치 지원 등 12개 사업에 총 301억 원이 투입된다.

갯벌어장 복원 등 수산자원 회복 과제는 유류피해지역 어장환경을 개선하고, 산란·성육장 조성 등을 통해 어가소득을 높이기 위한 과제로 총 19개 사업에 332억 원이 투입된다.

세부 사업은 유류피해지역 어장환경개선 사업 및 수산자원플랫폼 구축, 수산종묘매입방류사업, 인공어초 설치 등이다.

4대 전략품종 육성 등 산업화 추진 과제는 3농혁신의 수산분야 핵심 사업으로, 총 21개 사업에 171억 원이 집중된다.

세부 사업은 바지락 자원의 생산성 강화를 위한 ‘쏙’ 구제 사업, 고품질 ‘알굴’ 생산과 우량 김 생산을 위한 클러스터 구축 사업, 해삼산업의 선점을 위한 역량 강화사업, 가로림만의 효율적인 어장개발 방향 설정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용역 사업 등이다.

수산양식 복합단지조성 등 양식 산업 고도화 과제는 발전소 온배수를 활용한 첨단 친환경양식단지 조성, 신재생 에너지시설 보급 지원 사업 등 7개 사업에 96억 원을 투입된다.

수산식품거점단지조성 등 유통·가공 기반 확충 과제는 도내 특산물인 ‘굴’을 활용한 웰빙특화단지 조성, 조미김 등 수산물 산지가공시설 지원, 지역특산물 유통물류센터 건립 등 7개 사업에 220억 원이 투입된다.

최동용 도 수산과장은 “FTA 타결 및 어획량 감소 등 당면한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다양한 시대적 변화요구에 선제적 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충남형 미래 성장동력으로써 신산업을 창출하는 등 ‘살기 좋고, 풍요로운 어촌·아름다운 어항’이라는 목표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충청남도청
    수산과
    이대한
    041-635-2771
충청남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충청남도청
수산과
이대한
041-635-277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