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마이스 Logo
2016-01-13 09:00
신예 화가 김수효 첫 개인전 성황리 종료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3일 -- 그림은 빛깔로 전달하는 ‘메시지’다. 피카소는 사물을 해체함으로써 비로소 그 본질을 바라보게 하고, 마티스는 강렬한 색채로 삶의 원초적인 에너지를 전달한다. 이들처럼 한 예술가가 작품으로 대중들과 소통할 수 있기까지는 수많은 경험과 사색의 시간이 존재한다.

그래서 우리는 젊은 예술가들의 행로에 주목한다. 그들은 현재 우리와 일상을 공유하고 있지만 전혀 다른 감각으로 세상을 재해석하고 새로운 시각을 제시해 나갈 것이기 때문이다.

신예 화가 김수효 작가가 지난해 12월 30일부터 1월 13일까지 서초동 핑크갤러리에서 첫 개인전을 열었다. 이두식 화백의 영재아카데미에서 재능을 인정받아 그림 공부를 본격적으로 하게 된 김 작가는 14세의 나이로 호주 NSW주 미술대회 ‘Let's Hang It! 2007’에서 1등을 차지하면서 세인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김흥수 화백의 제자로 2009년 ‘청출어람 展’, 2010년 ‘아름다운 동행 展’에 참가하기도 했고 현재 시카고 예술대학교(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에서 순수미술을 전공하고 있다.

‘50일간의 유럽미술관 체험’의 저자인 이주헌 미술평론가는 전시회를 둘러보고 “다양한 시도를 하는 태도가 돋보였다”며 “김수효 양의 작가적인 성장이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김 작가는 즐겨 가족을 그리고, 나르시소스를 그린다. 그 색채와 붓에서 어떤 메시지를 전해 받을지 향후의 작품 활동이 기대된다.
 
이번 김수효 첫 개인전은 더마이스의 진행으로 이루어졌다.
 
김수효 약력
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 (SAIC), Chicago, IL - Bachelor of Fine Arts major in Painting and Drawing
시카고 예술 대학교, 순수미술 전공
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 Merit Scholarship
 
Walnut Hill School for the Arts, Natick, MA - Visual Art major
 
2009 - 2010 김흥수 화백 영재 아카데미 수료
2003 - 2005 예술의 전당 이두식 화백 영재 아카데미 수료
 
개인전
2015. 12. - 2016. 01. 핑크갤러리
 
단체전
2014. 03. - 2014. 05. 예술의 전당 Petit 갤러리
2012. 03. 용산 Art Hall
2011. 03. OPEN AUCTION 갤러리
2010. 07. - 2010. 08. 김흥수 화백 ‘아름다운 동행 展’ - 제주 현대 미술관
2010. 03. 서울 자이 갤러리
2009. 08. 김흥수 화백 ‘청출어람 展’ - 미술관 가는길
2009. 03. Kring 복합 문화공간
2007. 03. ‘LET’S Hang It!’ - New England Regional Art Museum, Australia
 
수상 경력
2010. 05 Best Animated Film - The 3rd Annual Williston Film Festival, Easthampton, MA
2007. 03 ‘LET’S Hang It!’ 1st prize - New England Regional Art Museum, Australia

더마이스 소개
더마이스(www.micevent.com)는 2004년 2월 설립된 전시 컨벤션 이벤트 전문업체이다. 행사, 전시, 컨벤션, 지역축제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공연문화 콘텐츠에도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 언론 연락처
  • 더마이스
    정구훈 대리
    070-4607-3864
    Email 보내기
더마이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더마이스
정구훈 대리
070-4607-3864
Email 보내기

Narcissus, 2015, 캔버스에 아크릴, 117x366cm (사진제공: 더마이스)
Narcissus, 2015, 캔버스에 아크릴, 117x366cm
(사진제공: 더마이스)
300x171
480x274
2048x1167
  • Narcissus, 2015, 캔버스에 아크릴, 117x366cm (사진제공: 더마이스)
  • Dad in Orange, 2015, 캔버스에 아크릴, 65x91cm (사진제공: 더마이스)
  • Thinking, 2015, 캔버스에 아크릴, 65x80cm (사진제공: 더마이스)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공연  미술/사진  전시/출품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