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청 Logo
2016-01-13 11:24
서울시, 2월 직장맘 전용콜 운영 위한 노무사 채용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3일 -- 서울시가 직장맘들의 신속하고 정확한 고충상담을 위해 직장맘 고충처리 전용콜 서비스(120번-5번)를 설 연휴 이후부터 운영하기에 앞서 공인노무사 3인 채용공고를 냈다.

노무사 채용공고는 서울시와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 홈페이지(http://www.workingmom.or.kr)에 게시돼있으며 서류접수는 1월 22일(금) 18시까지다. 급여는 시 위탁기관 호봉표 기준에 따른다.

서울시는 직장맘들의 직장 내 고충이 심각하다고 보고 노무사들의 직접 상담을 받을 수 있는 핫라인을 설치하여 직장맘들이 보다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문가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직장맘 고충처리 전용콜을 운영하기로 했다.

직장맘 고충처리 전용콜 서비스는 120번 다산콜을 활용하게 되고, 직장맘들이 120번으로 전화를 걸어 내선번호 5번을 누르면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 상담전화로 연결되며, 평일은 아침 9시부터 밤 10시까지, 토요일은 아침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상담 가능하다.

서울시는 2012년 4월,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를 설치하였고 센터는 개소 이후 2015년 12월말 현재까지 7,166건의 상담을 진행하였다.

센터가 3년 9개월간 진행한 종합상담(7,166건) 가운데 ‘직장 내 고충’ 상담은 84%(6,027건)를 차지하고 있고, 이 중 출산전후휴가와 육아휴직을 둘러싼 고충상담이 83%(4,994건, 전체상담의 70%)에 달해 직장맘들의 직장 내 고충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 종합상담 건수 : ‘12년 474건 → ’13년 1,782건 → ‘14년 2,279건 → ’15년 2,631건

박종수 서울시 여성정책담당관은 “다음달인 2월 설 연휴 직후부터 시작될 직장맘 고충처리 전용콜 서비스는 ‘전문가 전용콜’이라는 획기적인 서비스라고 할 수 있고, 직장맘 고충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유능하고 열정적인 노무사들이 많이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서울시직장맘지원센터는 상근 노무사 2인이 상주하면서 직장맘들의 고충에 대해 밀착상담, 지원하고 있고, 서울시 경력단절예방지원단(노무사 10인, 변호사 10인, 심리정서 전문가 5인 등 총 25인)의 전문적, 체계적인 운영으로 직장맘들의 고충해소에 주력해왔다.

또한 직장맘 고충처리 전용콜 서비스는 새로 채용될 전담노무사 3인의 고충상담뿐만 아니라, 기존 상근 노무사 2인의 밀착상담과 서울시 경력단절예방지원단 노무사 10인의 측면지원까지 받게 되므로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한 지원체계를 갖추어 해당 서비스를 개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언론 연락처
  • 서울특별시
    여성정책담당관
    류선실
    02-2133-5022
서울특별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서울특별시
여성정책담당관
류선실
02-2133-502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사회  여성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