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광주시, 당뇨병 환자 소모품·장애인 보장구 급여 확대

2016-01-13 14:16 | 광주광역시청

광주--(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3일 -- 광주광역시는 올해부터 의료급여법 시행규칙이 개정 시행됨에 따라 당뇨병 환자의 혈당관리 소모품과 장애인 보장구 급여 품목 등 지원을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 광주지역 의료급여 수급 대상 : 2015년 11월 현재 7만2987명

이에 따라 가정에서 사용하는 당뇨병 환자의 혈당관리 소모품 지원 대상자를 제1형 당뇨병 환자에서 인슐린을 투여하는 당뇨병 환자까지로 확대됐다.

※ 단, 19세 미만 소아청소년과 임신성 당뇨는 인슐린 투여 여부와 상관없이 지원

당뇨병 환자의 소모품은 현행 혈당측정 검사지에서 채혈침과 인슐린 투여를 위한 인슐린주사기, 펜인슐린 바늘을 추가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장애인 보장구 지원 품목과 기준금액이 인상되고 급여기준도 확대됐다.

추가 지원된 지원품은 욕창예방매트리스, 욕창예방방석, 이동식 전동리프트, 전·후방 지지워커 등이며, 기준금액 인상 항목은 보청기, 맞춤형 교정용 신발, 의안 등이다.

기준금액 인상과 지급 절차 등 자세한 사항은 각 주소지 관할구청 사회복지 담당 부서 또는 주소지 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보도자료 출처: 광주광역시청

광주광역시
순환복지담당
김철승
062-613-339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계획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