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Logo
2016-01-14 15:30
대구오페라하우스,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팔리아치’ 한 무대서 선보여
  • 29~30일 7:30pm 2회 공연
    ‘베리스모(사실주의)’ 오페라의 두 걸작, 한 무대에서 만나다
    오페라에 정통한 ‘천재지휘자’ 리 신차오, 일찌감치 합류해 작품의 완성도 높여.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4일 --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팔리아치’를 한 무대에서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서민이 주인공인 ‘베리스모’ 오페라

일반적으로 오페라가 일부 계층을 위한 특별한 예술장르라고 오해하는 데는 몇 가지 이유가 있다. 대부분 귀족이나 영웅이 주인공을 맡고, 무대며 의상이 화려해서 보통사람들의 삶과 동떨어진 느낌을 주는 것도 하나의 이유가 될 것이다. 그러나 19세기 중반이후, 평범한 사람들의 일상을 소재로 한 ‘베리스모(※이탈리아어로 ‘사실주의’를 뜻함)’ 오페라가 등장하였고, 그 대표적인 작품 가운데 마스카니의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와 레온카발로의 <팔리아치>가 있다. 대구오페라하우스가 2016년에 ‘모두를 위한 오페라’를 슬로건으로 걸고 1월 첫 작품으로 ‘베리스모’ 오페라 두 작품을 준비한 것도 ‘시민 친화적인 오페라’의 의미를 더하게 한다.

◇한 장의 티켓으로 즐기는 두 편의 작품

단막의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와 2막으로 구성된 <팔리아치>는 각각 연주시간이 80분 이내로 비교적 짧은 작품이기 때문에 세계적으로도 함께 공연하는 경우가 많다. 그렇기 때문에 대구오페라하우스는 이번에 한 장의 티켓으로 두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기획하였다.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는 이탈리아 시칠리아섬 어느 마을을 배경으로 한다. 군대를 제대하고 돌아온 투리두는 애인이었던 롤라가 다른 남자(알피오)와 결혼한 것을 알고 홧김에 산투차와 결혼하기로 한다. 하지만 유부녀가 된 롤라가 자신을 유혹하자 다시 만나게 되고, 질투심에 사로잡힌 산투차가 알피오에게 롤라의 부정을 폭로하면서 상황은 걷잡을 수 없이 파국으로 치닫게 된다. 마침내 한 여자를 두고 결투하게 된 두 남자. 결국 투리두는 알피오의 칼에 목숨을 잃고, 산투차는 사랑하는 투리두를 영영 잃고 만다.

<팔리아치>는 유랑극단의 미녀 넷다를 둘러싼 치정극을 스토리로 하며, 극중극의 특별한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유랑극단 단장이자 넷다의 남편인 광대 카니오는 바람기가 있는 아내 넷다를 의심하는데, 실제로 넷다에게는 실비오라는 연인이 있다. 극단의 단원이자 꼽추인 토니오가 넷다에게 사랑을 고백했다가 거절당하면서 앙심을 품고, 카니오에게 넷다의 부정을 일러바친다. 유랑극단의 공연이 시작되고, 현실과 유사한 극중 스토리에 흥분한 카니오는 착란상태에 빠져 실제로 넷다를 죽이고, 넷다의 연인인 실비오 역시 죽여 버린다. 공연을 관람하던 관객들의 혼란 속에 막이 내린다.

◇대구오페라하우스의 2016년은 오페라로 열다

오페라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와 <팔리아치>는 1월29일(금)과 30일(토), 저녁 7시30분에 공연된다. 통상 1월은 공연비수기로서 기획에 부담이 있지만, 대구오페라하우스라는 정체성을 극대화하고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오페라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서 과감히 무대에 올리게 되었다.

이번 공연을 위해서 지역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성악가들과 대구국제오페라오케스트라, 그리고 인기 연출가 유철우가 함께하며, 특히 오페라에 정통하면서 ‘천재 지휘자’라는 닉네임으로 사랑받고 있는 마에스트로 리 신차오(Li Xincao)가 일찌감치 연습에 합류, 작품의 완성도를 더할 것으로 기대가 된다.

예매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http://www.daeguoperahouse.org)와 인터파크(http://ticket.interpark.com)를 통한 온라인 예매와 전화(053-666-6023)예매가 가능하다. R석 7만원 / S석 5만원 / A석 3만원 / B석 2만원 / C석 1만원.

대구오페라하우스 소개
대구오페라재단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사단법인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대구시립오페라단 3개단체가 하나로 모여 공식 출범한 대구 오페라의 새로운 구심점이자 미래이다. 수년간의 논의와 합의를 거쳐 마침내 2013년 11월 출범한 대구오페라재단은 현재까지 이어온 오페라 대중화 사업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컨텐츠 개발과 제작, 폭 넓은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세계 속 오페라도시 대구의 명성을 더욱 드높일 예정이다.
  • 언론 연락처
  • (재)대구오페라하우스
    홍보담당자 조하나
    053-666-6022
    Email 보내기
대구오페라하우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재)대구오페라하우스
홍보담당자 조하나
053-666-6022
Email 보내기

2007년 대구시립오페라단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공연모습 (사진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
2007년 대구시립오페라단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공연모습
(사진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
300x201
480x321
2684x1796
  • 2007년 대구시립오페라단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공연모습 (사진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
  • 2012년 대구시립오페라단 팔리아치 공연모습 (사진제공: 대구오페라하우스)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공연  음악  행사  대구/경북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