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남도, 구제역 청정 유지…예비비 10억 투입

출처: 전라남도청
2016-01-17 11:19

무안--(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7일 -- 전라남도는 전북 김제에 이어 고창까지 구제역이 추가 발생함에 따라 도내 주요 도로에 거점소독시설을 설치·운영하기 위해 예비비 10억 원을 긴급 투입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그동안 구제역 비발생지역을 유지하던 전북에서 구제역이 발생했고, 영광과 불과 5㎞ 가량 근접한 고창까지 발생함에 따라 초긴장 상태를 유지하고 지속적으로 구제역 청정지역을 유지하기 위한 조치다.

구제역의 도내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도 경계지역은 물론 시군 간 주요 도로 35개소에 거점소독시설을 설치하고 예비비 10억 원을 긴급 투입해 소독약품 등 운영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키로 한 것이다.

전라남도는 또 각 시군에 방역초소 운영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 및 도민 불편 사항이 없도록 겨울철 결빙 방지, 축산차량 사전 유도 등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조치해줄 것을 요청했다.

권두석 전라남도 축산과장은 “방역초소 운영으로 도민들이 다소 불편하겠지만 구제역 조기 종식을 위해 차단방역이 무엇보다도 제일 중요한 만큼 적극 협조해달라”며 “축산농가에서는 한 마리도 빠짐없이 예방접종을 철저히 하고, 농장 내·외 소독과 함께 발생지역 방문 및 거래 자제 등 차단방역 조치를 철저히 이행해줄 것”을 당부했다.

언론 연락처

전라남도청
축산과
061-286-6550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전라남도청
축산과
061-286-6550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