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서울시, 중소규모 가족농업 ‘강소농’ 지원

2016-01-17 11:54
서울특별시청 제공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7일 -- 서울시가 서울에 거주하는 중소규모의 가족농업에 종사하는 시민들을 지원한다.

서울시는 1월 18일(월)~2월 5일(금) 지역농업 중심농가 30명을 모집, 교육·컨설팅 등을 통해 경쟁력 있는 농업경영체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소농이란, 전업농 미만 중소규모 가족농중에서 미래 성장가능성을 갖추고 경영목표 달성을 위해 부단히 노력하는 농업 경영체다.

‘강소농’으로 선정되면 농업경영체 스스로가 경영목표를 설정하고 목표를 달성해 나갈 수 있도록 역량강화교육은 물론 현장 및 전문가 컨설팅 등을 통한 경영개선, 농가경영 진단·분석·처바아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농가소득과 경영역량 향상에 도움을 준다.

신청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강소농 신청서, 표준진단표, 경영역량진단표 등을 내려받아 내용 작성 후 서울시 농업기술센터 귀농지원팀으로 제출하면 된다.

‘강소농 사업’은 지난 2011년부터 농촌진흥청에서 추진한 것으로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해까지 총 180농가를 육성했다.

서울시농업기술센터 김영문 소장은 “서울시는 비용절감, 품질향상, 고객확대, 가치향상, 역량증진 등을 목표로 강소농을 육성하고 있다”며 올해 선정된 강소농가에도 기본·심화·후속교육 등 차별화된 교육과 지원을 통해 농업에 대한 경쟁력을 강화시키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
경제진흥본부 농업기술센터
황영주 주무관
02-6959-936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