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산과학원 Logo
2016-01-18 14:26
국립수산과학원, 2016년 원양조업선 과학승선조사 국제옵서버 모집
부산--(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8일 -- 국립수산과학원(원장 강준석)은 원양조업선에 승선해 과학조사를 수행할 ‘국제옵서버 요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채용기간은 2016년 1월 18일(월)부터 2월 1일(월)까지 국립수산과학원 원양자원과로 직접 제출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 문의전화: 국제옵서버운영실 051) 720-2321∼23/ 팩스: 051) 720-2337

신청자격 요건은 만 21세 이상의 수산계 고등학교 졸업자 또는 2년제 대학 이상의 수산 관련 전공한 자로, 영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하고 선박승선이 가능한 사람이면 응시 가능하다.

※ 4년제 대학 재학생의 경우에는 2016년 2월 졸업 예정자에 한해 응시 가능함

단, 수산계 고등학교 졸업자는 수산관련 국가기술자격증을 소지하거나 1년 이상 어업활동에 종사한 사람이어야 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수산과학원 홈페이지 (www.nifs.go.kr, Home>알림마당>공지사항>채용정보)를 참고하면 된다.

우리나라는 2002년 이후 58명의 국제옵서버를 양성해 현재 20명이 활동하고 있고 지속적으로 우수한 인력을 양성해 나가고 있다.

※ 1982년 이후 UN해양법이 발효된 이후, 전 세계 공해(公海)상의 수산자원 보존 및 관리 등을 위해 원양조업선 승선 과학조사와 어업활동 감시 업무가 지속적으로 요구된다.

국제옵서버 조사 활동은 원양조업국간의 위상제고와 의무수행 등을 평가하는 기준이 되고, 특히 남극해역에서는 보존 조치가 엄격하여 옵서버가 승선하지 않으면 조업이 불가능해 국제옵서버의 역할이 커지고 있다.

선발된 국제옵서버들은 일정기간 교육 수료 후 역량 평가를 통과하면 자격증을 부여 받아 자유계약자(프리랜서)로 원양조업선에서 활동하게 되며, 1회 승선 시 약 3~6개월간 근무할 수 있다.

주요 업무는 원양어업 조업실태 및 어획정보, 국제규제 준수여부 등의 자료 수집이고, 1일당 미화달러로 최대 210불(월평균 약 700만원)의 보수를 받을 수 있다.

안두해 원양자원과장은 “국제옵서버로 선발되면 다랑어 연승 및 선망어선, 대서양 및 인도양 트롤선, 남극해 저연승과 크릴트롤어선 등에서 활동하게 된다.”며, “원양조업선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는 분이나 관련 전공지식을 보유한 청년들에게 일자리 창출 제공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국립수산과학원
    기반연구부 원양자원과
    연구사 이재봉
    051-720-2321
국립수산과학원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국립수산과학원
기반연구부 원양자원과
연구사 이재봉
051-720-232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농수산  수산/해양  공모/모집  부산/울산/경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