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Logo
2016-01-19 09:05
롯데건설, 하폐수 슬러지 건조기술로 녹색기술 환경부 인증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19일 -- 롯데건설은 하폐수 처리 시 발생하는 찌꺼기인 슬러지 처리 기술로 특허(등록번호: 10-1558459)를 취득하고, 지난 7일에 환경부로부터 녹색기술인증(인증번호: 제GT-16-00004호)을 받았다.

녹색기술인증은 녹색산업의 민간 참여 확대 및 기술, 시장, 산업의 빠른 성장 유인을 위하여 도입된 제도로 녹색기술인증을 보유한 기업은 정부발주공사 및 다수공급자계약 심사 등에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최근 하수와 폐수 등을 정화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인 슬러지의 해양투기가 전면 금지됨에 따라 육상에서 건조 후 매립하거나 연료로 활용하는 방법 등의 기술개발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롯데건설이 개발한‘고압 프레스 탈수기와 패들 건조기를 이용한 슬러지 건조기술’은 고압의 프레스 탈수기로 슬러지의 수분을 약 30% 정도 미리 제거한다. 그 뒤 스팀을 사용하는 건조단계가 진행되기 때문에 슬러지 건조에 소모되는 화석연료를 30% 이상 절약하여 10% 이상의 운영비 절감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또한, 건조된 슬러지는 석탄의 70% 정도의 발열량을 갖는 대체연료로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롯데건설은 2014년부터 김포 레코파크에 실증시설을 설치하고 동진 P&I, 엠엔이엔티, 정석이엔티, GS네오텍과 함께 공동연구를 통해 본 기술을 개발하였다.

2013년 하수도 통계기준 우리나라에서 하루에 발생하는 슬러지량은 약 1만톤 정도이다. 롯데건설이 개발한 기술을 일일 400톤 규모의 슬러지 건조 시설에 적용할 경우 연간 약 30,000 톤의 경유 사용량을 감소시켜 약 15억원의 운영비 절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2016년 서울시 녹색환경지원센터에서 주관하는 연구사업에 참여하여 본 기술의 사업화를 위한 연구개발을 계속 진행 할 예정이다”라며 “폐자원 에너지화 시장을 선도하고, 폐기물의 효율적 관리 및 자원화를 통해 환경 개선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롯데건설
    홍보팀
    박영민
    02-3480-9107
    Email 보내기
롯데건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롯데건설
홍보팀
박영민
02-3480-9107
Email 보내기

김포 레코파크에 설치된 고압프레스 탈수기와 패들 건조기 실증시설 (사진제공: 롯데건설)
김포 레코파크에 설치된 고압프레스 탈수기와 패들 건조기 실증시설
(사진제공: 롯데건설)
300x169
480x270
3264x1836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건설/부동산  건설  개발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