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위사업청 Logo
2016-01-21 10:30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 체계개발사업 착수회의 개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1일 -- 방위사업청(청장 장명진)이 21일 체계개발주관업체인 한국항공우주산업(주)(경남 사천)에서 한국형전투기 체개개발사업 착수회의를 개최함으로써 향후 10년 6개월에 걸친 체계개발의 여정을 시작하였다.

이날 회의에는 방위사업청장 주관으로 국내외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하여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기원하였고, 특히 공동개발국인 인도네시아에서도 에디완 쁘라보워(Ediwan Prabowo) 국방사무차관, 팀불 시아안(Timbul Siahaan) 예비전력총국장, 안느 쿠스마야띠(Anne Kusmayati) 국방연구개발원장 등이 참석하여 높은 관심을 표시하였다.

방위사업청장은 환영사를 통해 “한국형전투기사업이 우리 항공산업발전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우리 공군이 필요로 하는 우수한 성능의 전투기를 계획된 시기에 맞추어 전력화 시킬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국민 모두가 자랑스러워할 수 있는 국산 전투기를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항공우주산업(주) 사장도 “우리나라 항공산업 비전인 2020년 생산 200억불, 수출 100억불 달성의 한축을 담당하여 대한민국 국격을 한 단계 끌어올리는 계기가 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위사업청은 사업계획 발표를 통하여, 2002년에 소요가 제기된 이후 14년 만에 체계개발에 착수하여 2019년까지 설계 완료 후 2021년부터 시제기(6대)를 출고하여 4년 간의 비행시험을 통해 2026년까지 개발하고, 당초 계획대로 ’32년까지 양산을 완료하며,

능동위상배열(AESA) 레이더, 임무컴퓨터(MC), 전자광학 표적추적장비(EO TGP) 등 90여 품목을 국산화하여 가격기준 국산화율 65%를 목표로 추진하고, 사업관리는 방위사업청장 직속의 한국형전투기사업단이 수행하되,국방과학연구소(방위산업기술지원센터) 및 국방기술품질원의 전문인력으로 구성된 기술지원실을 운영하고 인도네시아와는 공동사업관리조직을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하반기 국민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던 능동위상배열(AESA) 레이더 개발 및 항공기와 체계통합은 국방과학연구소에 능동위상배열(AESA) 레이더 체계개발단을 설치하고, 방위사업청은 공군, 국방과학연구소, 한국항공우주산업(주)이 참여하는 실무협의체를 구성하여 철저한 위험관리와 성과관리를 통해 계획된 일정 내에 체계개발을 완료할 계획임을 밝혔다.

방위사업청은 사업추진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위험에 대한 객관적인 평가 및 관리를 위하여 외부전문가를 포함한 국회 리스크 소위원회, 국방부 평가위원회 및 전문가그룹의 의견을 수렴하여 리스크를 완화할 계획이고, 한국항공우주산업(주)를 비롯하여 약 200여 개의 국내업체와 10여 개의 정부출연연구소, 15개 국내 대학교 등과 함께 그 간 축척하여온 항공분야의 모든 역량을 결집하여 한국형전투기(KF-X)의 적기 전력화 및 국가경제 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
  • 언론 연락처
  •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 체계총괄팀
    전진곤
    02-2079-5690
방위사업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 체계총괄팀
전진곤
02-2079-569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산업  항공/무기  정책/정부  정부  행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