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코리아 Logo
2016-01-22 08:58
직장인 82% “연말정산 위해 ‘현금영수증’부터 챙겼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2일 -- 요즘 연말정산 서류를 준비하기 위해 직장인들이 분주하다.

직장인 2명중 1명은 연말정산 환급을 많이 받기 위해 미리 준비한 것이 있다고 답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www.jobkorea.co.kr, 대표 윤병준)가 직장인 334명에게 ‘연말정산 준비’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직장인 50.0%가 ‘연말정산 환급금을 많이 받기 위해 미리 준비한 것이 있다’고 답했다. 이러한 답변은 30대 직장인 중 55.8%로 40대이상(48.6%)이나 20대(42.7%) 직장인보다 높았다.

연말정산 준비를 위해 이들 직장인의 82.0%는 ‘현금영수증/체크카드 사용을 늘렸다’고 답했다. 이외에는 ‘소득공제 혜택이 있는 금융상품에 가입’(38.9%)하거나 ‘기부금 등 기타 지출항목 영수증을 챙겼다’(20.4%)는 답변이 높았다.

실제 올해 연말정산을 위해 준비하는 서류(*복수응답)로는 △보험료(72.5%) △신용카드(63.5%) △의료비(60.8%) △현금영수증(57.2%) △교육비(27.2%) 순으로 준비한다는 답변이 높았다.

연령대별로 20대 직장인들은 △월세(13.6%)와 △퇴직연금(9.1%) 서류를 준비한다는 비율이 타 연령대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았다. 30대 직장인들은 △신용카드(70.8%)와 △현금영수증(61.7%) △주택마련저축(24.0%) 서류를 준비한다는 비율이 타 연령대보다 높았고, 40대이상의 직장인들은 △보험료(81.4%)와 △의료비(64.3%) △교육비(41.4%) △기부금(31.4%) 서류를 준비한다는 비율이 타 연령대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았다.

대부분의 직장인들은 올해 연말정산 환급금 수준은 ‘작년과 비슷할 것(59.9%)’이라 예상했다. ‘작년보다 많이 받을 것(17.1%)’이라는 응답자 보다는 ‘작년보다 적게 받을 것(23.1%)이라는 응답자가 많았다.

지난해 직장인들이 환급 받은 금액은 전체 응답자 평균 252,000원으로 20대 평균 208,000원, 30대 평균 252,000원, 40대이상 평균 313,000원으로 집계됐다.

직장인 35.3%는 연말정산 환급금을 받으면 ‘저축을 하겠다’고 답했다.

그러나 연말정산 환급금 사용용도는 연령대별로 다소 차이를 보였다. 20대 직장인 중에는 ‘저축(36.4%)’과 ‘평소 사고 싶던 물건을 구입할 것(35.5%)’이라는 답변이 높았다. 반면 30대 직장인은 ‘저축(35.1%)’을 하겠다는 답변이 가장 높았다. 40대이상의 직장인 중에는 ‘저축(34.3%)을 하거나 ’비자금 조성(31.4%)‘을 하겠다는 답변이 가장 높았다.
  • 언론 연락처
  •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잡코리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잡코리아
커뮤니케이션팀
현영은 과장
02-3466-5203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취업  조사연구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