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Logo
2016-01-25 08:48
SK텔레콤 ‘T키즈폰’, 부모의 통신사 상관없이 누구나 이용 가능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5일 --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장동현, www.sktelecom.com)은 26일부터 어린이 전용 웨어러블 기기 ‘T키즈폰 준(JooN)’ 시리즈를 부모가 이용하는 통신사에 관계없이 모든 어린이가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부모가 SK텔레콤 가입 고객이어야 ‘T키즈폰’의 기능을 정상적으로 이용할 수 있었지만, 앞으로는 타 통신사를 이용하는 부모도 본인의 스마트폰을 자녀의 ‘T키즈폰’과 연동할 수 있게 됐다.

‘T키즈폰’은 손목시계 형태의 웨어러블 기기로 ▲음성통화 ▲전용 메신저 준 톡(JooN Talk) ▲자녀 위치 실시간 확인 ▲위급 알람 ▲캐릭터 키우기 등 다양한 기능을 통해, 부모에게는 자녀의 안전 관리 서비스를, 자녀에게는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T키즈폰’은 2014년 7월 ‘준 1’이 처음 선보인 이후, 출시 1년 반 만에 누적가입 고객이 26만 명에 이르는 등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미취학아동의 경우 SK텔레콤 휴대폰 구입 시, 약 60%가 T키즈폰을 선택하고 있어 생애 첫 휴대폰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또한, 이번 ‘T키즈폰’ 연동 확대로 타 통신사 부모 고객도 생활가치 플랫폼 ‘클럽T키즈’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부모 고객은 ‘클럽T키즈’ 전용 앱을 통해 ▲다양한 체험 학습 프로그램 ‘고고씽’ ▲자녀 간식 배송 등 맞춤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이 지난해 7월 출시한 ‘클럽T키즈’ 이용을 분석한 결과, ‘고고씽’이 고객의 꾸준한 사랑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고씽’은 런칭 초기인 지난 8월에 비해 12월 고객 접속률이 약 80% 증가했으며, 고객의 체험프로그램 이용률도 약 3.7배 증가했다.

SK텔레콤은 2월 새 학기 입학시즌을 맞아 에듀테인먼트 프로그램 ‘스마트 로봇 코딩 스쿨’, 아이의 두뇌 발달을 체계적으로 트레이닝 할 수 있는 ‘BR뇌교육’, 심리상담과 아동의 정서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MMTIC 검사(헬로스마일)’ 등 교육·건강 영역까지 ‘고고씽’ 콘텐츠를 확대할 예정이다.

‘T키즈폰’은 표준요금제보다 저렴한 월 8천원의 ‘T키즈 전용요금제’로 이용 가능하며 음성통화 30분, 망내 지정 1회선 음성무제한, 데이터 100MB가 제공된다.

SK텔레콤 주지원 상품마케팅본부장은 “대한민국 1등 어린이 웨어러블 기기를 사용하고자 하는 타사 고객의 니즈를 반영하고, 어린이 안전망 구축에 앞장 서고자 ‘T키즈폰’ 연동을 확대하게 됐다”면서 “아이를 안전하고 건강하게 키우고 싶어하는 부모의 마음을 담아 생활가치 플랫폼 ‘클럽T키즈’의 콘텐츠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23
SK텔레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SK텔레콤
홍보실
02-6100-382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모바일  통신  판촉활동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