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남도, 일반산단 24곳 공급계획 국토부 심의 최종 통과

2016-01-25 15:41
경상남도청 제공

창원--(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5일 -- 경상남도가 제조업 경기와 지역 경제 활성화의 중요한 단초가 되는 산업용지의 적기 공급을 위해 올해 새롭게 24개, 834만 7천㎡의 산업단지를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규 공급 계획인 24개 산업단지는 국토교통부의 수급계획 강화에 따라 입지여건, 입주 수요, 재원조달 계획, 사업시행자 자격요건 등의 심사를 강화해 수요검정기관(국토연구원 등)의 조정회의를 거친 후, 국토부 산업입지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함에 따라 지난 19일 최종 확정됐다.

이는 전국에서 신청된 74개 신규 공급 일반산업단지 중 1/3에 해당하는 24개 지구로 전국 최고이다.

경상남도는 기업인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규제 발굴, 인·허가 절차 간소화를 위한 노력, 최고의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현장 중심의 적극적인 행정 등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왔던 것이 주효했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경남도의 산업단지 수요가 많은 것은 도로·항만·철도 등 인프라가 잘 구축되어 있고, 항공산업·나노융합·해양플랜트 국가산단 3곳 확정에 따른 시너지 효과, 부산·울산에 소재한 기업들의 이전 수요와 경남 내 기업들의 확장수요가 반영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도내 일반산업단지의 분양률이 현재 98.6%(전국 평균 92.2%)로 도 단위 광역자치단체 중 최고를 차지하고 있다.

이채건 경남도 도시교통국장은 “금회 반영된 산단 이외에도 입주 수요가 확실하고 재원조달계획 등이 마련되어 사업 추진이 가능하다고 판단되면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신속히 진행하여 기업의 입지수요를 충족시킬 예정”이라며 “경남 미래 50년 성장 동력으로 육성은 물론 창조경제 실현을 선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출처: 경상남도청
웹사이트: http://www.gsnd.net

경상남도청
건축과 친환경건축담당
윤명원 주무관
055-211-4325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