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 Logo
2016-01-26 09:36
제43회 앙굴렘국제만화축제에서 한국웹툰기획전 ‘웹툰 플레이그라운드’ 개최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6일 -- 올해로 43회를 맞이하는 세계적 권위의 만화축제인 앙굴렘 국제만화축제(Angoulême Festival International de la Bande Dessinée)에서 최초로 한국 웹툰 기획 전시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는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오재록)·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송성각)과 함께 주최하고 후원하는 한국 웹툰 기획전 ‘웹툰 플레이그라운드(Webtoon Playground)’가 1월 28일(목)부터 31일(일)까지 앙굴렘 국제만화축제가 열리는 프랑스 앙굴렘 시 일대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이번 한국 웹툰 기획전은 한불 수교 130주년을 기념하여 개최하는 2016년 첫 만화 분야 행사이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한불 간 만화 기획전을 정례화하여 지속적인 문화 교류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기획전은 한국이 앙굴렘에서 개최한 세 번의 한국만화특별전(2003년, 2013년, 2014년) 이후 네 번째 기획전이며 웹툰을 주제로 하는 첫 번째 전시다. 이번 전시를 계기로 유럽 시장에서의 한국 웹툰의 입지를 다지고 웹툰의 유럽 시장 판로를 개척하는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호(Ho)!> 억수씨 작가, <닥터 프로스트> 이종범 작가, 현지에서 작화 시현

이번 기획전에서는 웹툰의 성격에 맞게 미디어를 활용한 웹툰과 미디어예술 형태의 협업 전시가 진행될 예정이다. 수십 개의 큐브를 전시 벽면에 설치하고 전시 콘텐츠를 큐브에 미디어로 구현하며, 캐릭터 상품도 전시한다.

또한 한국 웹툰 작가들의 웹툰 작화를 그 자리에서 시현하는 체험시간도 마련된다. 이를 위해 포털사이트 네이버에 웹툰 <내일의 낭만부>, <연옥님이 보고 계셔> 등을 연재하고 <호(Ho)!>로 2015년 ‘오늘의 우리 만화’에 당선된 억수씨(남준석) 작가와 네이버 웹툰 <닥터 프로스트> 시리즈로 유명하며 2012년 대한민국콘텐츠대상 만화 부문 장관상을 수상한 이종범 작가가 행사에 참여한다.

◇‘한국 웹툰의 날’에 양국 웹툰 작가 토론회, 민간 기업 간 투자조인식 열려

특히 1월 29일(금)에는 프랑스 웹툰 플랫폼 업체인 ‘델리툰(Delitoon)’과 함께 ‘한국 웹툰의 날’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먼저 ▲‘미래 콘텐츠 산업으로서의 웹툰’이라는 주제로 상지대 문화콘텐츠학과 한상정 교수와 프랑스 만화 전문 기자인 로랑 멜리키앙(Laurent Melikian), ‘델리툰’ 창립자 겸 대표 디디에 보르그(Didier Borg)가 발제한다. 또한 ▲‘델리툰’에서 웹툰을 연재하는 이브 발락(Yves Balak), 다비드 보리오(David Boriau) 작가와 한국의 이종범 작가, 억수씨 작가 간의 토론회를 개최한다. ▲특히 이날을 계기로 웹툰 플랫폼 ‘탑툰’과 손잡고, 웹툰의 2차 콘텐츠화에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는 기업인 ‘다우기술’과 ‘델리툰’ 간 투자 조인식이 체결되어, 향후 양국 웹툰 분야에 민간 투자 확대의 물꼬를 틀 것으로 기대된다.

문체부 최보근 콘텐츠정책관은 “한국 고유의 만화 포맷인 웹툰은 만화 시장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며 다양한 콘텐츠의 원천 소스”라며, “이번 한국 웹툰 기획전은 그래픽 노블(Graphic Novel)의 대표주자인 프랑스 만화와의 교류와 협력을 지속하게 하는 계기가 될 뿐만 아니라, 양국 만화의 시장 규모를 확대하고 웹툰이 유럽 시장을 개척하는 단초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문화체육관광부
    대중문화산업과
    황소현
    044-203-2463
문화체육관광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문화체육관광부
대중문화산업과
황소현
044-203-2463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문화/연예  애니메이션  정책/정부  정부  행사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