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도 ‘행운의 편지’편에 나온 거미 로고 의상 화제

출처: 스파이더
2016-01-26 10:04
  • 무도 멤버들이 입고 나온 의상은 모두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스파이더의 제품이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6일 -- 무한도전(이하 무도) 멤버들이 <행운의 편지>편에 착용한 의상이 온라인 상에서 화제다.

23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2016년 새해를 맞아 각 멤버들이 올해 꼭 이뤘으면 하는 도전이라는 주제로 행운의 편지를 써서 해당 멤버의 우체통에 전달하는 모습이 실감나게 그려졌다.

무한도전 PD가 <행운의 편지> 도전 미션을 설명하는 자리에 함께 한 5명의 무도 멤버들은 ‘SPYDER’라는 영문 로고와 거미 로고가 새겨진 디자인의 패딩과 티셔츠, 모자 및 후드티등을 입고 등장했다. 특히 거미 로고가 선명한 후드티와 스냅백 모자를 착용하고 나온 하하는 정준하에게 <쇼미더머니> 프로그램 출연을 제안하는 편지를 써 정준하를 난처하게 만들었다.

방송 직후 포털 검색란에는 무한도전 거미, 무한도전 거미옷, 무한도전 거미모자, 무한도전 거미모양옷, 무한도전 거미 브랜드 등이 연달아 등장, 이날 입고 나온 무도 멤버들의 의상에 시청자들이 깊은 관심을 드러냈다.

추웠던 날씨 때문인지 출연진 모두 패딩 또는 구스다운 자켓을 착용하고 나왔는데, 그 중 유재석이 입고 있던 US 레플리카 패딩과 박명수의 차콜 그레이 US 레플리카 패딩이 유독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하하의 스넵백, 정준하의 카모 패턴 롱 슬리브 맨투맨 티셔츠, 광희의 화이트 구스다운 점퍼 또한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을 드러냈다.

무도 멤버들이 입고 나온 이날 의상은 모두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스파이더(SPYDER)의 제품이다. 스파이더는 스키웨어 전문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로 국내에는 지난해 8월에 론칭됐다. 지난해 11월 방송된 무한도전에서도 멤버들이 스파이더 패딩 제품을 입고 나와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날 멤버들이 입은 스파이더의 제품들은 스파이더 코리아의 홈페이지(www.spyder.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스파이더 제품은 패딩의 경우 가벼운 중량감과 뛰어난 보온성에다 스포츠웨어 특유의 세련된 디자인이 가미돼 있다. 또한 후드티와 같은 이너웨어의 경우 부드럽고 편안한 착용감이 돋보인다는 평이다.

스파이더는 캐나다 스키 대표팀 코치였던 데이비드 제이콥스(David Jacobs)와 미국 스키 대표팀 코치였던 밥 배티(Bob Beattie)가 1978년 미국에서 공동 론칭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다. 어느 브랜드보다 스키복 기술력에 대한 우수함을 인정받고 있는 브랜드다. 스파이더는 스키 전문 분야를 중심으로 하는 토털 스포츠 브랜드로 고기능 트레이닝 라인과 럭셔리 스포츠웨어, 라이프 스타일 웨어를 선보이고 있다.

웹사이트: http:///spyder.co.kr
언론 연락처

스파이더 홍보대행
키위피알
안은주 과장
02-855-5115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언론 연락처

스파이더 홍보대행
키위피알
안은주 과장
02-855-5115
이메일 보내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