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북도, 설 방문객 위해 전통시장 주변도로 최대 2시간 주차허용

2016-01-26 15:15
경상북도청 제공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6일 -- 경상북도가 주차난이 심각한 전통시장 주변도로의 설 명절 전 주차를 허용해 도민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설 장보기를 돕는다.

경상북도는 설 명절을 맞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경주 중앙시장 등 도내 42개 전통시장 이용객을 대상으로 주변도로에 최대 2시간 동안 주차 허용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상 시장은 해당 시군과 경찰청의 협조하에 도로 여건을 고려하고 시장 상인회 등의 의견을 수렴해 선정했고, 교통경찰기동대 및 질서 유지요원을 배치하여 주차 및 교통관리를 수행할 예정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서 지난해 추석 때 신규로 연중주차가 허용된 시장을 중심으로 실시한 성과 분석 자료에 따르면 전통시장 이용객 수가 24.6%, 매출액은 22.6%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이번 조치가 설 명절을 맞아 이용객들의 편의 증진과 지역 특산품의 매출 증대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북도 장상길 일자리민생본부장은 “최근 경기 불황으로 도내 전통시장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온누리 상품권 현금할인 확대(10%)와 설맞이 코리아 그랜드세일 등을 잘 이용하여 많은 도민이 전통시장을 적극적으로 이용해 주시길 당부하고, 경북도에서도 편리한 쇼핑환경 제공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상북도청
민생경제교통과
주무관 김민지
053-950-396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