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대구시, 2017년까지 수질검사 항목 대폭 확대…신물질검사 전담팀 신설

2016-01-28 09:00
대구광역시청 제공

대구--(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8일 -- 대구시가 물중심도시에 걸맞은 세계 최고의 수질관리체계를 구축한다.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2017년까지 원수와 정수의 수질검사 항목을 대폭 확대하고, 신물질 검사 전담팀을 신설하는 등 세계에서 가장 엄격한 수질관리체계를 구축하는데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원수 수질검사는 현재 190개 항목에서 60개를 추가한 250개 항목으로, 정수 수질검사는 185개 항목에서 80개를 추가한 265개 항목으로 확대하여 전국에서 가장 많은 수질항목을 관리하게 된다.

현재 대구 수돗물 정수 검사항목은 세계보건기구(WHO) 권장 항목 163개, 미국 110개, 일본 121개보다 강화된 수준이지만, 연차적인 수질검사 항목 확대를 통해 더욱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할 계획이다.

수질검사 항목 확대에 따라 올해에는 질량액체크로마토그래프 등 최첨단 수질분석 장비 6대를 구입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신물질 검사 전담팀을 본격 가동해 가장 엄격한 수질검사를 시행하게 된다.

대구시 김문수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시민들이 믿고 마실 수 있는 고품질의 수돗물을 생산 공급하기 위해 공정개선과 더불어 원수에서 가정의 수도꼭지까지 철저하게 수질을 관리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구광역시청
상수도사업본부
박희선
053-670-22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