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광통신 Logo
2016-01-27 14:43
대한광통신, 광섬유 공급계약 체결
  • 신도링크와 1,200만불 수주계약
안산--(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7일 -- 국내유일의 광섬유 일관생산체제를 갖춘 제조업체 대한광통신(주)이 신도링크(주)와 미화 1,200만불(한화 약 140억원)의 광섬유 공급 계약을 체결하였다.

신도링크(주)는 광섬유 전문 수출업체로서 유럽 및 아시아지역의 광케이블 제조사에게 지난 10년간 광섬유를 공급해오고 있다.

대한광통신(주)는 국내 유일 VAD공법을 적용하여 광섬유 생산 공정 전체를 직접 제조함으로서 품질의 우수성 및 원가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으며, 독자적인 광섬유 연구개발을 지속하여, 2015년 12월 17일에는 [과냉각 제조공법을 이용한 극저손실 광섬유 제조기술]로 산업통상자원부의 신기술(NET) 인증을 받기도 했다.

현재 광섬유 시장은 중국내에서 수요가 폭증하고 있고, 특히 지난 2015년 10월 14일부터 16일까지 중국 우한에서 열린 CRU APAC optical fiber and cable conference에서는 “중국내 4G 및 FTTH 투자로 인한 광섬유 수요는 2014년 대비 2015년 30% 증가하였고, 향후 2~3년간 지속적인 투자로 인한 수요 증가가 예상된다”고 발표했다.

대한광통신(주) 소개
대한광통신(주)은 2000년 7월 대한전선그룹 내 광섬유 사업 부문으로 분사한 옵토매직을 전신으로 하여, 2012년 3월 대한전선 통신사업부 내 광케이블 사업을 양수 받아 대한광통신(주)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대한광통신은 광섬유의 연구개발 및 생산을 1978년부터 시작하여 지금까지 광섬유 산업을 선도해 왔다. 대한광통신에서 생산하는 광섬유는 VAD 공법을 사용하여 제조하는 것으로, 광섬유의 높은 생산효율성과 우수한 제품 특성을 가지고 있다. 특히 ZERO WATER PEAK 광섬유의 독자적인 개발은 FIBEROPTICS의 축적된 기술력을 보여주는 계기가 되었다. 우리회사는 안산 반월공장에서 신규설비로 대량생산체제를 갖추고 있으며, 최고 수준의 제품을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공급하고자 전 임직원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대한광통신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대한광통신
경영지원팀
Email 보내기

웹사이트: http://www.tfo.co.kr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수주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