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청 Logo
2016-01-28 11:34
서울시, 예비군훈련장 개방해 서바이벌 게임장으로 탈바꿈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1월 28일 -- 서울시와 수도방위사령부가 그동안 예비군 훈련 장소로만 사용했던 경기도 남양주시 이패동 소재 금곡예비군훈련장을 실감나는 서바이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야외 여가활동 공간으로 개방한다.

오는 3월 시에서 모집·선정한 서바이벌 게임 동호인들을 대상으로 먼저 시범 개방하고 내년부터 일반 시민들에게 참가 신청을 받아 예비군 훈련이 없는 주말 등을 이용해 정식 개방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금곡예비군훈련장은 시가지 전투장 모형을 갖추고 있어 일반 서바이벌 게임장보다 더 생생한 전투 분위기를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곡예비군훈련장은 예비군 전투력 향상을 위해 전군 최초로 과학화 설비를 갖추고 실제 훈련에 활용하고 있는 곳으로 이번에 개방되는 마일즈(모의교전장비) 훈련장과 영상 모의 사격훈련장, 안보영상을 상영하는 안보관 등은 그 대표적인 시설이라 할 수 있다.

마일즈 훈련장에서는 실제 훈련에서 사용하고 있는 마일즈 장비를 장착하고 서바이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된다. 마일즈 장비는 레이저 광선을 쏘아 상대가 착용한 감지기에 맞으면 강한 빛과 경보음이 울려 살상여부를 판별할 수 있도록 고안된 첨단 장비다.

영상 모의 사격훈련장에서는 영상 시뮬레이션을 통해 게임을 즐기듯 실내에서도 실전과 같은 느낌을 체험할 수 있다. 또 안보관에서는 안보관련 영상을 관람할 수 있어 시민들의 안보 공감대를 형성하는 학습공간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서바이벌 게임은 20~30대를 중심으로 한 약 200만 명의 동호회 회원이 있으며 이 중 약 50만 명이 마니아층으로 활동하고 있을 만큼 대중적인 레포츠로 인기를 끌고 있으나 그동안 서울 도심에서는 마땅히 즐길 곳이 없었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수도방위사령부와 28일(목) 오후 3시 수도방위사령부 안병범실에서 관련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의승 서울시 관광체육국장과 김완섭 수도방위사령부 동원처장이 양 기관을 대표해 참석할 예정이다.

아울러 서울시는 지난해 7월 체육진흥과 내에 ‘여가스포츠팀’을 신설하고 가족·직장 단위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스포츠 행사를 기획·준비하는 등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여가스포츠 활동을 지원하는 데 힘쓰고 있다.

점심시간을 이용해 이동식 차량에 스포츠 장비를 싣고 직장인 밀집지역으로 ‘찾아가는 체육관’, 직장단위로 체육행사를 열기 어려운 중소기업과 영세업체 직원들을 위한 ‘작은 운동회’, ‘직장인 스포츠 리그’, 가족들이 함께하는 스포츠 활동을 위한 ‘가족 스포츠 강습’ 등도 조만간 시행을 앞두고 준비 중에 있다.

김의승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서울 근교의 예비군훈련장 시설을 활용한 서바이벌 게임 체험이 시민들의 이색 여가활동 참여를 확대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와 더불어 내년에 도심 곳곳에서 본격적으로 펼쳐질 다양한 스포츠 행사를 준비 중인만큼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서울특별시청
    관광체육국 체육진흥과
    김석현
    02-2133-2747
서울특별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서울특별시청
관광체육국 체육진흥과
김석현
02-2133-2747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