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가족부 Logo
2016-02-01 08:38
여가부, 가족프로그램과 명절문화 캠페인 실시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1일 -- 여성가족부(장관 강은희)가 가족이 함께 명절 먹거리를 준비하고 함께 즐기는 ‘가족 모두 행복한 설’을 위한 다채로운 가족프로그램과 명절문화 캠페인을 연다.

우선 전국 건강가정지원센터 및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통해 윷놀이 등 전통놀이 체험, 떡국 등 명절음식 만들기, 차례상 차리기 등 다양한 가족참여 프로그램(2월중)을 실시한다.

특히 아직 한국문화가 낯선 다문화가족을 위해 자녀와 함께 하는 떡국 만들기, 엄마·아빠나라 명절 알기, 설맞이 다문화 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가족행사도 마련됐다.

아울러 여성에게 집중된 명절 가사를 가족이 나눠 모두가 즐거울 수 있도록 ‘가족이 함께 만드는 행복한 명절’ 캠페인도 전개한다.

맞벌이 가정이 늘고 남녀 성역할에 대한 사회인식이 변화하면서 가족 내 양성평등 문화가 점차 정착되고 있지만, 아직 명절 준비 관련해서는 여성들의 부담이 큰 것이 사실이다.

※ 기혼여성 48.9% ‘명절에 음식준비를 시키고 남자들은 TV만 볼 때 가장 화가 난다’( ’15.9월 경기도 여성능력개발센터 설문조사)

이에 여성가족부는 세 가지 실천약속을 담은 ‘가족과 함께 만드는 행복한 명절’ 홍보영상을 제작해 지하철(2호선)·KTX 내부 모니터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확산시키고, 여성가족부 페이스북과 블로그, 공익포털사이트 위민넷(www.women.go.kr)을 통해 실천다짐 댓글달기, 가족사진 공모전 등이 포함된 온라인캠페인(2.3~2.23)을 한다.

특히 강은희 여성가족부 장관은 명절문화 캠페인을 확산하고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설 연휴를 앞둔 2월 2일(화) 오후 4시 관악구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다문화·한부모 가족 등과 함께 ‘우리가족 다복(多福) 소망주머니 만들기’ 체험을 함께한다.

이 자리에서 강은희 장관은 프로그램에 참여한 가족들과 각 가정의 명절풍경, 명절 애로사항, 새해 소망 등을 함께 나눌 예정이다.

강은희 장관은 “모든 가족이 적극적으로 함께 가사를 분담하고 즐기는 명절문화를 만들어 가는 것이 명절을 행복하게 만드는 작은 실천이 될 것”이라며 “작은 실천을 통해 가족 모두 행복한 명절을 맞이할 수 있도록 국민들께서 많은 관심을 갖고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 언론 연락처
  • 여성가족부
    가족정책과
    김중열
    02-2100-6321
여성가족부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여성가족부
가족정책과
김중열
02-2100-6321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정부  정책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