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경기도, 책이음 서비스 확대…회원증 하나로 전국 모든 도서관 이용 가능

2016-02-01 09:43
경기도청 제공

수원--(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1일 -- 회원증 하나로 전국 모든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책이음 서비스가 1일부터 도내 216개 공공도서관으로 확대된다.

경기도는 용인, 안산, 화성, 파주, 김포, 포천, 하남 등 7개시 소속 60개 공공도서관과 30개 작은도서관이 최근 시스템 구축을 마치고 책이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월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책이음 서비스 이용 가능 도서관은 지난해 14개 시·군 126개 도서관에서 올해 21개 시·군 216개로 늘어났다.

책이음 서비스는 회원증 하나로 전국 모든 공공도서관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경기도에서는 2014년 3개 시군 16개 도서관에서 처음 시작됐다. 기존에는 도내 모든 도서관마다 개별 회원증을 별도로 발급받아야 했다.

경기도는 2016년 국비 1억 5천만 원을 지원받아 광주와 양평, 양주, 의왕 등 50개 도서관에 시스템을 추가 구축할 계획이어서 2017년에는 서비스 지원도서관이 266개로 늘어날 예정이다.

문화체육관광부 역시 전국 930여개 공공도서관을 대상으로 책이음서비스를 확대하고 있어 2018년이면 회원증 하나로 전국 모든 공공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도는 전망했다.

책이음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사람은 해당 지역 참여도서관을 방문해 ‘책이음서비스 회원증’을 발급받으면 된다. 도서 대출은 15일 간 총 20권까지 받을 수 있다.

전국 책이음서비스 참여 도서관 현황과 이용방법 등은 ‘책이음서비스 홈페이지(libraryone.nl.go.kr)’에서 자세히 안내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gg.go.kr

경기도청
도서관정책과
과장 노홍섭
031-8008-459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