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농촌진흥청, 토양검정 올해부터 지역별 대표 필지 대상으로 실시

2016-02-01 16:10
농촌진흥청 제공

전주--(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1일 -- 농촌진흥청이 지난해까지 ‘미검정 필지’를 대상으로 한 토양검정사업을 올해부터는 ‘읍·면·동 대표 필지’를 중심으로 추진한다.

농촌진흥청(청장 이양호)은 지역별 토양화학성을 대표할 수 있는 필지를 선정해 검정함으로써 우리나라 농경지의 토양 비옥도를 높일 수 있는 ‘지역별 대표 필지 토양검정사업’을 실시한다.

기존에는 지역별 주요 작물 재배지의 ‘미검정 필지’ 대상으로 토양검정사업을 실시해 지역별 토양 비옥도 평가와 이에 따른 토양 개량 정책 수립, 지도 사업 추진에 어려움이 있었다.

대표 필지는 농경지를 1차 시·군 단위로 구분하고, 이를 평탄지와 비평탄지로 나눈 다음 논과 밭, 과수원, 시설재배지별로 분류해 기존 흙토람의 토양검정 자료를 이용해 선정한다.

전국 농경지의 약 1%인 15만 점을 대표 필지로 선정할 예정이며, 이 정보는 시·군 농업기술센터에 제공한다.

농촌진흥청에서 지역 단위 대표 필지 정보를 제공받은 시·군 농업기술센터는 대표 필지를 확정하고, 해당 지번에 대한 토양을 검정해 흙토람에 정보를 입력한다.

대표 필지 토양검정 자료를 이용하면 미검정 필지에 대한 토양 비옥도를 추정할 수 있다. 이 자료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농림사업통합정보시스템(AgriX)’과 연계해 필지 단위의 석회, 규산의 공급량 산정과 공급 효과 평가에도 활용된다.

농촌진흥청의 대표 필지 중심의 토양검정사업은 2월 중에 과제 공모를 거쳐 3월부터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시작할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토양비료과 김유학 농업연구관은 “대표 필지 중심의 토양검정사업으로 연간 600억 원 규모의 석회, 규산 공급 사업의 효율성이 제고될 것이다”라며 “앞으로 정부3.0 사업으로 흙토람과 스마트팜 맵을 연결해 읍·면·동 단위의 토양 개량 행정과 지도 업무의 효율화에도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rda.go.kr

농촌진흥청
토양비료과
김유학 농업연구관
063-238-243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