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청 Logo
2016-02-01 16:15
전남도, 올해 중기 수출 지원 42억 원
무안--(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1일 -- 전라남도가 1일 수출 중소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해외마케팅을 지원하기 위해 2016년 수출지원사업 시행계획을 마련, 사업 추진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전라남도가 마련한 수출지원사업 시행계획에 따르면 중소기업 수출 기반 구축을 통한 경쟁력 강화와 자유무역협정(FTA) 활용도 제고를 위해 해외종합마케팅 지원, 수출 경쟁력 강화, 자력 수출 역량 제고 기반 구축, 농수산식품 수출시장 다변화사업 등 4개 분야 25개 사업에 42억 원을 투입한다.

또한 최근 FTA를 체결한 중국, 베트남 등에 FTA 유리품목 중심으로 수출 마케팅을 추진하기 위해 시장개척단을 확대해 파견하고, 차이나 리스크 및 일본 엔저에 대비한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중동, 중남미, 동남아 등 신흥 시장 개척에 나선다.

내수기업과 초보 수출기업 수출 애로를 완화하기 위해 통상닥터제 기능을 강화해 원스톱 현장 밀착 지원을 하고, 글로벌 경기 침체와 변동성 심화에 대응한 자금 지원을 위해 특례보증과 수출보험을 지원한다.

최근 농수산식품의 중국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마케팅도 강화한다.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해 칭다오aT물류센터 내 전남 홍보관을 개설하고 올해부터 수출길이 열린 쌀·삼계탕·김치의 중국시장 진출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중국 현지 판매장은 2개에서 3개소로, 온라인 판매망은 1개에서 2개소로 확대 운영한다.

지난해 전라남도는 시장개척단 파견, 해외박람회 참가 등 꾸준한 수출 지원시책을 통해 순천 골드키위, 장흥 표고버섯, 곡성 딸기 등 도내 농산물 첫 수출에 성공했다.

이와 별도로 첨단 농수산업 수출 기반 확충을 위해 친환경 식품산업 인프라 구축 및 우수 전통식품 산업화 사업으로 70억 원을, 축산물 부분육·소포장 생산가공 공장 지원사업으로 50억 원을 지원하며, 축산물의 생산에서 판매까지 가능한 산지종합유통센터도 300억 원을 들여 건립키로 했다.

수산물 수출 기반 강화를 위해 마른김 가공용수 위생 처리시설 등에 136억 원을, 고부가 수산물 산지가공시설 등에 649억 원을 지원한다. 천일염 세계화·명품화 추진사업으로 친환경 염전 바닥재 개선과 천일염 포장재 지원사업에도 138억 원을 지원하며, 수출 확대를 위한 한일, 한중 카페리 운항도 추진할 계획이다.

전라남도는 2016년 수출지원사업 시행계획을 전라남도수출정보망 및 도청 누리집을 통해 알리고 각 지원 사업별로 개별 공고를 통해 사업 대상자를 선정키로 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올해부터 민간기업과 유관기관 등이 참여한 ‘전라남도 수출지원협의회’를 신설해 도의 수출 지원시책 자문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 언론 연락처
  •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실
    061-286-2450
전라남도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전라남도
국제협력관실
061-286-2450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