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30대 싱글 여성 50% “길거리에서 포옹 원해”

출처: 이노트리
2016-02-02 09:00
  • 소셜데이팅 애플리케이션 미투가 애인이 생기면 주고 싶은 선물과 받고 싶은 선물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20~30대 싱글 여성이 남자친구에게 받고 싶은 선물 1위로 ‘길거리에서 포옹’을 택했다.

소셜데이팅 애플리케이션 ‘미투’가 지난달 1일에서 7일까지 '애인이 생기면 주고 싶은 선물과 받고 싶은 선물’ 설문조사에 600명 이상의 남여들이 참여했으며 남자와 여자가 원하는 것이 다르게 나타났다.

애인이 생기면 받고 싶은 선물 1위로 여성은 ‘길거리에서 포옹’(50%)을 1위로 뽑았으며, ‘나만 바라보기’(28%), ‘둘만의 추억 만들기’(13%), ‘연극 또는 뮤지컬 보기’(9%)를 원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남성은 ‘하루 종일 데이트하기’(41%), ‘달콤한 키스’(33%), ‘정성스런 도시락 선물’(17%), ‘둘만의 여행’(9%) 순으로 나타나 남성과 여성이 원하는 부분이 달랐다.

그리고 주고 싶은 선물로 여성은 ‘직접 만든 목도리’(58%)가 1위, ‘시계’(30%), ‘패션 의류’(12%)가 2위와 3위로 나타나 애인이 생기면 패션과 관련된 선물을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으며, 남성은 1위로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48%)를 뽑았으며, 2위와 3위는 ‘패션 의류’(34%) ‘장미 꽃’(18%)을 선물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왔다.

받고 싶은 선물은 애인과의 추억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주고 싶은 선물은 이성에게 필요한 것을 생각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미투’ 운영총괄 이상진 책임자는 “남성과 여성이 원하는 것이 다르게 나타나는 것처럼 이성을 소개받을 때에도 남성과 여성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해시태그 선택을 통한 공감 매칭, 친구 소개를 통한 이성 소개 등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미투는 발렌타인 데이를 맞아 ‘썸에서 연애까지’ 책임지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썸에서 연애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데이트 신청권 및 미투 캐시, 기프티콘 등 다양한 선물을 지급할 예정이다.

현재 진행 중인 발렌타인 이벤트 참여 방법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미투 홈페이지(http://meetwo.co.kr) 또는 구글 플레이(https://goo.gl/1tWq1G)를 통해 알 수 있다.

미투 소개
이노트리가 론칭한 미투(www.meetwo.co.kr)는 #해시태그 감성, 만남 소개 서비스로 신뢰를 바탕으로 제공되는 O2O 만남 서비스이다. 다양한 인맥 형성과 소개 및 만남을 통해 2015년 7월 국내 최초로 ‘믿을 수 있는 친구의 소개와 만남'이라는 개념을 도입하여 건전하고 믿을 수 있는 만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언론 연락처

미투
이상진 운영책임자
02-6204-0922
이메일 보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뉴스 공유하기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