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Logo
2016-02-02 11:15
LG유플러스-서울시 ‘에너지 자립도시, 서울’ 구현에 두 손 맞잡아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에너지를 아끼고 이웃 사랑도 실천하는 에너지절약 및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LG유플러스와 서울시가 두 팔을 걷고 나섰다.

LG유플러스와 서울시는 2일 서울시청에서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에너지 효율화 및 사회공헌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서울시 소재 아파트 및 산하기관 등을 대상으로 ICT 기반 에너지 소비 효율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 에너지사용량 및 피크전력 절감, 온실가스 감축 등을 통해 ‘에너지 자립도시, 서울’을 구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와 서울시는 향후 IoT 에너지미터 등의 에너지절감 솔루션을 활용해 각 가정이 전기를 절약한 만큼 인센티브로 보상하는 ‘아낀 전기 판매사업(홈 전력수요자원거래)’ 시스템을 구축, 시범운영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 IoT 에너지미터를 설치한 가정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실시간 전력사용량 및 누적사용량 확인, 누진세 변경구간 알람 등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어 실제 전력 사용량 관리 및 절감이 용이하다.

이와 함께 서울시 소재 아파트 및 산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조명 전력 ▲모터 동력 ▲피크 전력 등을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는 에너지절감 솔루션 ‘U+Biz EMS(Energy Management Solution)’ 적용 가능성도 검토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의 고품질 LTE 네트워크와 사물인터넷(IoT) 제어 기술을 활용한 건물/공장 에너지 절감 솔루션인 U+Biz EMS를 도입하면 PC와 태블릿은 물론 LTE 스마트폰을 통해 건물 내 조명, 공조 설비 등의 전력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조명의 밝기나 모터의 속도를 원격에서 제어하여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다.

우선 조명 제어의 경우 지하주차장 등의 형광등을 고효율 LED 조명으로 교체 후 U+조명제어기를 통해 조명의 밝기를 시간대별로 조절할 수 있어 연간 조명 에너지의 50%~80%를 절감할 수 있다.

동력 제어는 동력 제어기(고효율 인버터)를 이용해 공조, 냉·난방시설 등을 구동하는 모터의 속도를 주변 환경에 최적화해 제어함으로써 동력 에너지를 20~35% 절감할 수 있다. 또 최대전력(Peak) 제어를 통해서는 건물의 최대전력을 목표치 이내에서 시스템적으로 관리해 건물 전기요금(기본료)을 절감할 수 있다.

특히 LG유플러스와 서울시는 에너지 효율화 활동을 통해 얻은 수익을 에너지 빈곤층을 지원하거나 저소득 가정의 수술비로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도 함께 하기로 해 의미를 더했다.

양측은 오는 4월까지 서울 은평구 역촌동 관내 독거 어르신, 기초수급가정 등 에너지빈곤층 30가구에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충전해 배달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매일 인사하는 배터리’라는 이름의 이번 에너지 나눔 활동은 주민센터에서 야간 유휴전력을 이용해 충전한 ESS를 배달하고, 방전된 것은 수거해 재충전해서 갖다 줌으로써 전기요금 걱정을 덜어주는 사업이다.

이는 연탄보일러가 있으나 몸이 불편해 연탄을 갈 수 없거나 가스와 기름 등 연료비가 비싸 난방기구 가동을 못하고 전기장판에만 의존해 지내는 저소득층, 전기요금 걱정으로 냉골에서 지내고 있는 이들에게 필요한 서비스다. 매일 안부를 물으면서 전기요금 걱정을 덜어주는 배터리를 배달해주는 방식으로, 연탄 배달에 국한되어 있는 겨울철 에너지복지사업을 대신할 새로운 사업 모델로 주목 받고 있다.

또한 LG유플러스는 고객이 우편청구서를 이메일이나 모바일청구서로 변경 신청 시 절감되는 비용으로 저소득 가정 난치병 환아의 수술비를 후원하는 ‘사랑을 전하는 청구서’ 캠페인을 서울시 산하 의료기관으로 확대한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011년 3월부터 시작한 ‘사랑을 전하는 청구서’ 캠페인을 통해 매달 1~3명의 심장병, 난치병 환아의 수술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어린이 환자 72명이 건강을 되찾았다.(2015년 12월 기준)

권영수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이번 에너지 소비 효율화 협력사업이 에너지 자립도시, 서울을 구현하는 데 매우 중요한 과제라는 점에서 서울시와 뜻을 모으기로 했다”면서 “ICT 기반의 에너지 소비 효율화 활동을 통해 에너지 절약에 대한 시민의식을 고취하고 에너지 나눔 사회공헌활동도 함께 하게 돼 의미가 더욱 크다”고 강조했다.
LG유플러스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LG U+
홍보팀
070-4080-3386
Email 보내기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통신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제휴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