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문체부, 한중·한일문화교류회의 사무실 개소

2016-02-02 09:15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세종--(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관 김종덕)가 3일(수), 정부세종청사인근인 세종시 도담동에 ‘한중문화교류회의’와 ‘한일문화교류회의’ 사무실을 마련하고 개소식을 개최한다.

이번 개소식에는 한일문화교류협회 정구종 위원장과 이강민 사무국장(한양대 교수), 한중문화교류협회 이태환 위원장, 유재기 한중문화예술포럼회장 등이 참석한다.

한중문화교류회의는 한중 정상회의(’14년 7월) 합의사항으로서, 지난 ‘제7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15. 12. 19.~20. 중국 청도)’에서 한중 양국 문화부의 지지와 협력을 재확인하고, 이를 바탕으로 한중 민간 부문 교류를 강화하고, 실질적 협력기반을 확대, 조성하는 차원에서 추진되었으며, 지난해 말 사무국 구성을 완료하였다.

또한 한일문화교류회의는 ‘21세기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98. 10. 8.)’과 ‘한일 정상회담(오부치 총리 방한, ’99. 3. 20.)’에서 민간 차원의 한일문화교류회의를 구성한다는 원칙에 합의함에 따라 ’99년 6월 민간협의체로 발족되어 현재 3기 위원 11명이 활동하고 있다.

문체부는 한중문화교류회의와 한일문화교류회의 활동을 통해 한·중·일 3국 간, 민간 부분에서의 문화교류의 방향성이 정립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이 회의들이 한중, 한일 간 상호 신뢰와 이해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우호와 교류의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한중문화교류회의의 한국 측 위원 12명에 대한 위촉식은 2월 22일(월) 정부세종청사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웹사이트: http://www.mct.go.kr

문화체육관광부
국제문화과
정인양 주무관
044-203-256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