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코리아 Logo
2016-02-02 10:10
베리타스, 정보관리 선도 기업으로 글로벌 출범
  • 새로운 경영진의 지휘 아래 240억 달러 규모의 고성장 정보관리 시장에서 고객 솔루션 사업 주력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베리타스테크놀로지스(이하 베리타스)가 완전한 독립 기업으로서의 글로벌 출범을 공식 발표했다. 새로운 수장인 빌 콜먼(Bill Coleman) CEO가 이끄는 베리타스는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는 기업의 데이터 문제 해결에 주력한다.

베리타스는 기업의 데이터 수집, 보호, 분석 및 최적화를 지원하는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기업이 가치 있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현명한 의사 결정을 내리고, 정보관리에 따른 리스크 및 비용 증가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돕는다. 현재 베리타스는 글로벌 포춘 500대 기업 가운데 86%를 보호하고 있으며, 폭넓은 가시성과 인텔리전스를 기반으로 보다 나은 비즈니스 성과를 지원할 수 있는 독보적인 입지를 확보하고 있다.

빌 콜먼 신임 베리타스 CEO는 “클라우드 시대에는 많은 기업들이 자체 데이터센터를 소유하지 않을 것이며, 심지어 애플리케이션조차 보유하려 들지 않을 것이다. 따라서 21세기에는 여러분의 팀 외에는 데이터가 가장 중대한 자산”이라고 강조하며, “베리타스는 전세계의 정보를 관리, 보호하는 기업으로서 독보적이며, 베리타스의 일원으로 고객과 파트너를 위해 일할 수 있게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베리타스는 정보관리를 혁신하고 기업이 정보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역량을 제공하는 기업이다. 베리타스는 2018년까지 총 240억 달러(한화 약 28조 9천억원)규모로 성장이 예상되는 정보관리 시장에 주력할 것이다. 이 시장에는 베리타스가 주력하는 백업 및 복구, 통합 어플라이언스, 정보 가용성 및 아카이빙 솔루션 관련 시장이 포함되며, 베리타스가 1위 또는 2위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베리타스는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Gartner Magic Quadrant)의 ‘엔터프라이즈 백업 소프트웨어 및 통합 어플라이언스’1와 ‘엔터프라이즈 정보 아카이빙’2 두 부문에서 10년 이상 리더의 자리를 공고히 지켜오고 있다. 칼라일 그룹의 지원으로 베리타스는 급성장하는 정보관리 시장에서 신규 솔루션 사업을 가속화하고 있다.

새롭게 구성된 베리타스 경영진은 업계 전문지식과 탁월한 경영 역량을 두루 보유하고 있다. 경영진과 협력할 이사회는 쓰리콤(3Com)에서 회장 겸 CEO를 역임했던 빌 크라우스(Bill Krause) 이사회 회장과 쓰리파(3Par)의 회장 겸 CEO 출신으로 최근까지 글로벌 HP 스토리지 사업의 총괄 수석부사장을 맡았던 데이빗 스캇(David Scott)이 이끈다.

신임 빌 콜먼 CEO는 캐샛(Cassatt)을 비롯해 CEO를 역임한 BEA 시스템즈 등 혁신적인 기술 기업을 설립하는 등 오랜 경력을 지니고 있다. BEA 시스템즈는 그가 CEO로 재직할 당시 최단기간에 매출 10억 달러를 돌파한 소프트웨어 기업이 되었고, 이 기록은 지금까지 깨지지 않고 있다.

베리타스와 정보관리의 미래에 대한 빌 콜먼 CEO의 영상 메시지와 베리타스 솔루션 및 신임 경영진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베리타스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한편, IDC에서 엔터프라이즈 스토리지, 서버 및 인프라 소프트웨어 그룹을 이끌고 있는 로라 뒤브와(Laura DuBois) 부사장은 “기업과 개인사용자가 생성하는 데이터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IT 책임자들은 계속해서 IT 예산 문제에 직면하게 될 것이다. 성공적인 IT 조직은 기업의 정보관리를 위해 단순하면서도 비용효율적인 솔루션을 도입할 뿐만 아니라 기업이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보 활용을 지원해야 한다”며, “베리타스는 신뢰받는 정보관리 선도 기업으로서 고객이 정보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핵심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베리타스는 오는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기준)에 저명한 작가이자 ‘데이터 홍수(The Data Deluge)’의 원작자인 케네스 쿠키어(Kenn Cukier)를 초대해 생중계로 데이터 및 정보관리의 도전과제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글로벌 웹캐스트를 마련했다. 참여를 원하면 http://bit.ly/1JlTsFT 에서 등록하면 된다.
  • 언론 연락처
  • 베리타스코리아 홍보대행
    KPR
    김근영
    02-3406-2229/2232
    Email 보내기
베리타스코리아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베리타스코리아 홍보대행
KPR
김근영
02-3406-2229/2232
Email 보내기

베리타스 신임 CEO 빌 콜먼 (Bill Coleman) (사진제공: 베리타스코리아)
베리타스 신임 CEO 빌 콜먼 (Bill Coleman)
(사진제공: 베리타스코리아)
240x300
384x480
800x1000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기술/IT  소프트웨어  사업계획  서울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