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청 Logo
2016-02-02 12:00
중소기업청, 본 글로벌 창업기업 육성사업 확대 시행
대전--(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이 창업 초기 단계부터 해외시장을 목표로 하는 본 글로벌(Born Global) 창업기업 육성을 위해 ‘글로벌창업기업 육성사업’을 2월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본 글로벌 사업은 미국, 중국, 동남아, 유럽 등 해외현지 액셀러레이터을 통해 사무공간과 함께 보육 프로그램 등을 패키지로 제공하는 형태로 2011년부터 시행해왔다.

엑셀러레이터란 창업자를 발굴, 투자뿐만 아니라 3∼6개월 동안 투자자·고객 지향형 성공 제품을 만들도록 교육과 멘토링, 네트워킹 등을 지원하는 전문기관 또는 기업을 의미한다.

올해부터는 해외진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유망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을 신설하면서 기존 사업을 재설계하여, 해외진출 준비정도와 업력 등에 따라 ‘초기기업’과 ‘유망창업기업’의 해외진출지원으로 구분하고 프로그램을 차별 시행할 계획이다.

해외진출 준비(입문) 단계의 창업 3년 미만 기업은 ‘초기기업’에 해당돼 자사제품의 현지화를 목적으로 현지 액셀러레이터를 활용하며, 해외진출 실행단계의 창업 7년 미만 ‘유망기업’들을 대상으로는 해외투자금 유치, 현지 매출 창출을 목적으로 해외진출 및 마케팅을 위한 종합적 지원이 이뤄진다.

초기기업 및 유망창업기업 해외진출 지원사업은 각각 공고와 안내를 통해 창업자를 모집하고 있다.

초기기업은 예비 또는 2013년 1월 1일 이후 창업한 기업으로 참가 희망자는 이달 3일부터 29일까지 창업넷(http://k-startup.go.kr)’으로 온라인 신청하며, 프로그램 절차는 서류평가 후 국내 일반교육(2개월), 대면평가 및 액셀러레이터와 매칭, 최종선정, 국내 특화교육(1개월), 해외보육(1개월)으로 진행된다.

해외보육 1개월 후 법인설립, 해외투자유치 등의 성과를 보이는 우수팀은 2개월의 추가 현지보육을 받게 된다.

유망기업에 해당되는 TIPS, 청년창업사관학교 등에 참여기업 중 구체적인 해외진출 계획을 보유하고 있는 7년 미만의 기업을 대상으로 2월 중 별도 안내를 통해 모집하며, 해외 마케팅을 위한 자금 제공, 액셀러레이터 및 대기업 유통망 활용, 외자 유치펀드 조성 VC와의 연계 등 다양한 형태로 지원할 계획이다.

글로벌 창업기업 육성사업에 대해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소기업청 홈페이지(www.smba.go.kr) 또는 창업넷(www.k-startup.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언론 연락처
  • 중소기업청
    창업진흥원 팁스글로벌사업부
    이창형 과장
    02-3440-7302
중소기업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중소기업청
창업진흥원 팁스글로벌사업부
이창형 과장
02-3440-7302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경제  중소기업/창업  정책/정부  정부  정책  대전/충남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