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주도, 올해 국가지정문화재 보수 복원 발굴 등 222억 투입

2016-02-02 14:12
제주특별자치도 제공

제주--(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2일 -- 제주특별자치도가 2016년 국가지정문화재 보수사업을 전년 예산액(154억) 대비 222억(44% 증)으로 확대하여 활발하게 추진할 예정이다.

국고사업으로 추진되는 국가지정문화재 보수사업은 국고보조금을 15,210백만원 확보하였고, 도비를 포함하면 22,189백만원을 문화재 보수와 복원, 발굴 등 정비사업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는 2015년 15,394백만원에 비해 6,795백만원이 증가한 규모로 도내 국가지정 문화재 총 106건 중 56건에 대한 보수, 복원 및 발굴 조사 등을 추진하게 된다. (세부자료 별첨)

이를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제주시 항파두리 항몽유적 정비에 29억원, 서귀포시 성읍민속마을 정비에 47억원, 상효동 한란자생지 정비에 22억원, 산방산 낙석방지망 설치공사에 10억원, 제주 흑우 보존에 11억원, 제주 흑돼지 보존에 12억원 등이 투입될 예정이다.

올해에는 국가지정문화재 보수정비사업 예산이 대폭 확대됨에 따라 도내 주요 지정문화재 수리·복원 및 발굴사업 등의 체계적 추진을 통해 문화재 가치 보존과 함께 관광자원화를 통한 내방객과 도민들의 전통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보도자료 출처: 제주특별자치도
웹사이트: http://www.jeju.go.kr

제주특별자치도
문화관광스포츠국
담당자 박민호
064-710-3424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거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화면

보도자료를 발표할 생각이세요?

뉴스와이어는 국내 최강의 보도자료
배포 플랫폼입니다.

무료 가입하기

서비스 개요

회원이세요?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