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청 Logo
2016-02-04 10:32
인천시, 아시아 최초 친환경 지속가능 MICE 목적지 인증 획득
인천--(뉴스와이어) 2016년 02월 04일 --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가 친환경 지속가능 회의와 관련한 국제 인증 획득으로 MICE산업 중심의 국제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인천시는 GMIC로부터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미국재료시험협회(ASTM) 지속가능 국제회의 목적지(Destination) 분야 국제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GMIC(Green Meeting Industry Council)란 친환경 그린미팅 산업위원회이며 지속가능 회의 표준(Standard)을 홍보하고, 인증제도 실행 및 교육, 홍보 역할을 수행한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는 정부의 ‘제3차 국제회의 육성 기본계획’에 따라 세계 시장에서 지속가능 MICE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도시브랜드 가치 재창조를 실현하기 위한 차별화 정책의 일환으로 지난해 5월 GMIC에 ‘지속가능국제회의 표준 인증’을 신청했다.

GMIC는 ASTM 친환경 지속가능 회의 표준(Environmentally Sustainable Meeting Standard)을 마련했으며, 숙박, 음식, 전시, 회의, 목적지 등 총 9개 분야에 대해 친환경 지속가능 회의도시 인증을 하고 있다.

인천시는 9개 분야 중 목적지 분야를 선택했다.

목적지는 회의, 이벤트, 전시, 컨퍼런스, 교통 등을 아우르는 분야로 지속가능정책, 폐기물 및 에너지관리, 지역사회 공헌 등 분야별 8개 세부 심사기준에 맞춰 친환경 목적지 구현을 위한 실행 중심으로 평가가 이뤄졌으며, 평가 결과 인천시가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

현재 목적지 분야에서 인증을 획득한 도시는 미국의 시카고, 덴버, 볼티모어, 포틀랜드와 캐나다의 토론토, 휘슬러, 몬트리올 등이며, 인천시는 아시아 최초이자 세계 8번째 인증 도시가 됐다.

인천시는 이번 인증 획득으로 각종 국제회의를 친환경적으로 개최할 수 있는 인프라 요건과 환경을 갖춘 도시임을 인정받게 됐으며, MICE산업에서의 경쟁력 우위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를 바탕으로 고부가가치 산업인 MICE산업을 집중 육성해 인천을 MICE산업 중심 국제도시로 도약시키겠다는 구상이다.

백현 시 마이스산업과장은 “MICE산업은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크고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에 기여하는 미래 성장산업”이라며, “이번 인증을 통해 글로벌 마이스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여 국제회의와 대형 전시 및 이벤트를 적극 유치·개최함으로써 명실상부한 MICE 중심도시로 발전시키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적극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 언론 연락처
  • 인천광역시청
    마이스산업과
    장경선
    032-440-1504
인천광역시청 전체 보도자료 보기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언론 매체와 블로그는 보도를 목적으로 이 보도자료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 등록 안내
언론 연락처

인천광역시청
마이스산업과
장경선
032-440-1504

이 보도자료 관련 분야

정책/정부  지방자치단체  정책  인천/경기

관심 분야 보도자료 구독 방법

가입하면 관심 분야 보도자료를 마이 뉴스와 이메일로 볼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과 RSS로도 가능합니다.

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안내

뉴스와이어는 4천여개 언론매체에서 일하는 1만7천여명의 기자에 보도자료를 배포해 언론이 보도할 수 있게 합니다.

해외 보도자료 배포 안내
비즈니스와이어와 제휴해 해외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합니다.